• UPDATE : 2020.08.06 22:05 목
> 경제
LG디스플레이, 일본서 대화면 OLED 양산 공로 인정
승인 | 이미경 기자 | leemk0514@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6-01-21 10:52:52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일본 AV전문 매체 하이비로부터 기술 특별상 수상

[미디어펜=이미경 기자] LG전자가 OLED 생태계를 조성하고 R&D 강화를 통해 플라스틱 OLED 경쟁력 확보에 나섰다.

LG디스플레이는 21일 일본 도쿄에서 열린 ‘제 31회 2015 하이비그랑프리 (HiViGrandPrix)’에서 기술 특별상을 수상했다.

하이비그랑프리는 일본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AV(Audio & Video) 매체인 하이비(HiVi)가 주최하는 기술 어워드로 매년 AV화질 전문가의 공신력 있는 평가를 통해 오디오 및 비디오 산업관련 우수 기술과 제품을 선정하는 일본 최고 권위의 시상식이다.

이번 LG디스플레이의 기술특별상 수상은 지난 2012년 1월 ‘제 27회 2011 하이비그랑프리’에서 FPR 3D 기술로 LG디스플레이와 LG전자가 한국 기업 최초로 기술 특별상을 공동 수상한 이래 두번째다.

하이비는 대화면 OLED 패널 개발 및 양산 실현에 대한 성과와 공로를 인정해 LG디스플레이를 기술 특별상에 선정했다고 설명했다.

2012년 12월 세계 최초로 55인치 OLED TV 양산에 성공한 LG디스플레이는 2013년 5월 곡면(Curved) OLED TV를 출시, 2014년에는 UHD OLED TV와 Bendable OLED TV를 개발했다.

LG디스플레이는 2013년부터 다양한 OLED TV 패널공급을 시작하며 차세대 디스플레이 시장을 열었으며 2014년 중국의 스카이워스(Skyworth), 콩카(Konka), 창홍(Changhong), 2015년 일본 파나소닉 등 다양한 고객사들로 판매를 확대하며 OLED 시장을 확대해 왔다.

LG디스플레이는 OLED산업의 지속적인 성장을 위해 고객사를 포함, 장비 및 재료업체 들과의 긴밀한 협업을 바탕으로 하는 강력한 OLED 에코 시스템(Eco System)을 완결함으로써 미래 성장동력으로 중점 육성하고 있다.

LG디스플레이는 장비·재료부터 고객에 이르는 OLED 생태계를 조성하고 R&D 강화를 통해 플라스틱 OLED 경쟁력 확보에 나섬으로써 ‘OLED 시대’를 앞당기는 선구자 역할을 해 나갈 방침이다.

한편, 이날 시상식에는 기술 특별상을 받은 LG디스플레이외에도 샤프와 도시바 등의 11개 제품이 금, 은, 동상 수상작으로 선정됐다.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 ( 윤리강령 | 심의규정 )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