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01.29 18:07 수
> 경제
롯데면세점, 2017년 오사카 번화가 '난바'에 면세점 오픈
승인 | 신진주 기자 | newpearl09@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6-02-03 14:42:44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오사카 빅카메라 난바점 6~7층 입점…첫해 매출 목표 1300억원

[미디어펜=신진주 기자] 롯데면세점이 내년 봄 일본 오사카에 시내면세점을 오픈한다. 첫해 매출 목표는 1300억원으로 잡았다.

3일 롯데면세점은 오사카 간사이 공항에서 일본 현지 제휴사와 함께 기자회견을 열고 오는 2017년 봄 오사카 시내면세점 오픈 및 공동 운영 계획을 밝혔다.

롯데면세점 오사카점은 난바지역에 위치한 빅카메라 난바점 6~7층에 4400㎡(1,331평) 규모로 전개할 예정이며, 해외명품 브랜드, 화장품, 향수, 패션잡화 등을 판매할 예정이다.

롯데면세점은 이를 위해 신간사이국제공항주식회사(이하 NKIAC) 및 주식회사 간사이 에어포트(KAA)와 업무 협약을 체결했으며, 이날 기자회견에서 오사카 시내면세점 오픈 및 운영을 위한 합의 사실을 발표했다.

롯데면세점 관계자는 "난바(難波) 지역은 오사카 내에서 가장 유동인구가 많은 곳으로, 유명 쇼핑몰과 음식점들이 밀집해 있어 관광객들의 필수 방문지로 손꼽히는 대표 번화가"라며 개점 첫해 매출로 130억엔(한화 1300억원)을 목표로 한다.

롯데면세점이 현재 해외 지역에서 운영 중인 면세점은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공항점과 시내점, 일본 간사이공항점과 괌공항점이 있으며, 오픈 예정인 곳은 올해 일본 도쿄 긴자점과 태국 방콕점, 내년에는 오사카점이 있다.

롯데면세점은 일본 내 면세점 확대를 통해 해외에서의 브랜드 영향력을 확대한다는 구상이다.

장선욱 롯데면세점 대표는 "한국에서의 성공적인 면세점 운영 경험을 바탕으로 일본, 태국, 인도네시아 등 아시아 각국에서 한국형 면세점 사업을 확대해 나가고 있다"며 "지속적인 해외시장 진출을 통해 한국 면세점의 글로벌화를 꾀하는 것은 물론 한국 상품의 해외 진출 및 국내 영업점과의 연계를 통한 외국관광객 유치에도 힘쓰겠다"고 말했다.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