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02.27 18:18 수
> 경제
대한항공, 보잉 737 맥스 윙렛 공급 개시
항공기 총 1200대분 이상 공급 예정....본격 양산 체제 돌입
승인 | 백지현 기자 | bevanila@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6-05-12 17:27:35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백지현 기자] 대한항공이 보잉(Boeing) 737 맥스(737 MAX)의 날개 부분 핵심 부품인 ‘어드밴스드 테크놀로지 윙렛(Advanced Technology Winglet)’에 대한 개발을 마치고 본격적인 공급에 들어갔다.

   
▲ 대한항공은 지난 11일 부산시 대저동에 위치한 테크센터에서 함명래 항공우주사업본부장을 비롯한 자사 임직원과 보잉사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737 MAX Winglet 1호기 납품 기념 행사를 가졌다고 12일 밝혔다./대한항공


대한항공은 지난 11일 부산시 대저동에 위치한 테크센터에서 함명래 항공우주사업본부장을 비롯한 자사 임직원과 보잉사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737 MAX Winglet 1호기 납품 기념 행사를 가졌다고 12일 밝혔다.

737 맥스는 높은 연료 효율성과 우수한 항속거리(약 6500Km)로 이미 전 세계 64개 고객 항공사로부터 3000대가 넘는 주문량을 기록중인 보잉사의 최신형 항공기 시리즈 중 하나이다.

737 맥스에 장착되는 어드밴스드 테크놀로지 윙렛은 높이 3m 가량의 두 갈래로 나뉜 날개 끝단 장치로, 날개의 길이를 증가시키고 항력을 감소시켜 항공기 연료 효율성 향상에 핵심적인 역할을 한다.

이와 같은 어드밴스드 테크놀로지 윙렛의 생산을 위해서는 일체형 복합재 구조물(Co-cured Blade) 제작 기술, 부품별 제작 상태를 고려한 초정밀가공기술, 특수형상과 협소한 공간에서 수행 가능한 비파괴검사(NDI) 기술 등 다양한 첨단 기술이 필요하다.

대한항공은 그간 분야별 전문가로 구성된 사업전담 태스크팀을 구성하여 각종 테스트를 수행하며 기술 성숙도를 높여왔으며, 각종 문제의 근본원인을 분석해 이날 최종적으로 수년에 걸친 개발을 마무리하고 양산 체제로 돌입하게 됐다.

대한항공은 이번 초도 납품을 시작으로 항공기 총 1200대분 이상의 보잉 737 맥스 어드밴스드 테크놀로지 윙렛 제품을 보잉사에 공급할 예정이다.[미디어펜=백지현 기자]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