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01.23 18:04 토
> 연예·스포츠
구혜선·안재현 결혼...예식 대신 어린이 병동에 기부
승인 | 임창규 기자 | media@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6-05-21 15:04:24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임창규 기자]배우 구혜선·안재현 부부가 21일 결혼식을 대신해 예식비용을 기부했다.

구혜선과 안재현 부부는 이날 결혼식을 여는 대신 오전 11시 서울 서대문구 세브란스 병원을 방문, 어린이 병원 환자를 위해 기부했다.

부부는 "상대를 통해 타인을 위해 살아가는 삶의 가치를 배웠고, 결혼을 통해 뜻깊은 일을 실천하고 싶었다"라며 "힘들게 병마와 싸우는 어린이 환자들에게 용기와 희망을 주고 싶다"고 밝혔다.

구혜선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둘은 드라마 '블러드' 촬영차 찾은 병원에서 어린이 환자를 자주 접하면서 이들을 도울 방법을 고민했다"면서 "결혼식 대신 예식에 들어가는 비용 전액을 세브란스 어린이병원에 기부하기로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두 사람은 지난해 4월 종영한 KBS 2TV 판타지 의학드라마 '블러드'에서 호흡을 맞춘 것을 계기로 연인으로 발전했다.

이날 기부금 전달식에는 한상원 원장을 비롯해 세브란스 어린이병원 의료진이 참석해 감사의 뜻을 전했다.

한 원장은 "결혼이라는 특별한 날, 어린이 환자를 위한 기부는 더 의미 있는 일"이라면서 "어린이 환자가 학교와 가정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의료진도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세브란스 어린이병원은 소아심리치료실에 안재현-구혜선 부부 이름을 딴 기부 현판을 부착하고 기부금을 어린이 환자 질병연구와 휴식공간 조성 등에 사용할 계획이다.
 
구혜선은 2002년 컴퓨터 CF로 연예계에 데뷔했다. 2009년 드라마 '꽃보다 남자'로 큰 사랑을 받았다. 이후 영화 연출, 그림, 음악, 소설 등 다양한 분야에서 남다른 재능을 드러냈다.

안재현은 모델로 활동하다가 연기자로 전업한 케이스. 2013년 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에 전지현 동생으로 출연해 얼굴도장을 찍었다. 현재 tvNgo '신서유기2'를 통해 큰 사랑을 받고 있다.
[미디어펜=임창규 기자] ▶다른기사보기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