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7.02.26 10:15 일
> 경제
올 여름휴가 여유 있게 떠나고 싶다면…"전세기 주목"
여행사 최근 새롭게 뜨는 지역 중심으로 전세기 운영
승인 | 백지현 기자 | bevanila@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6-06-23 11:31:51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백지현 기자] 여름휴가를 앞두고도 아직까지 항공권 예약을 마무리하지 못한 이들이라면 '전세기' 상품을 눈여겨 볼 필요가 있다. 

통상 여름휴가의 절정인 7월과 8월, 해외 인기지역을 여름휴가로 계획하고 있다면 최소 4~5개월 전에는 항공권을 예약하는 것이 좋다는 게 전문가들의 조언이다. 보다 저렴한 항공권을 여유있게 확보할 수 있기 때문이다. 

그러나 아직 항공권을 확보하지 못했더라도 낙담할 필요는 없다. 여행사의 '전세기' 상품이 있기 때문이다. 최근 여행사에서는 많은 수요가 예상되는 인기지역이나 새롭게 뜨는 지역을 중심으로 전세기를 운영하고 있다. 올 여름, 편안한 휴가를 위한 전세기 여행을 소개한다.  

   
▲ 일본 훗카이도 후라노./하나투어

흔히 겨울여행지로 이름이 알려진 일본 훗카이도는 20도 안팎의 서늘한 날씨로 피서여행지로 적합한 곳이다. 하나투어 통계에 따르면, 지난 2015년 1~2월 훗카이도 방문객은 전체의 20%인데 비해 7~8월은 25%로 여름에 더 높은 예약률을 보였다.

하나투어의 ‘훗카이도 4일’ 상품은 진에어 전세기를 이용해 보다 여유로운 좌석을 확보하고 있다. ‘후라노’의 라벤더 평원과 ‘도야 호수’에서 불꽃놀이, 로맨틱한 ‘오타루 운하’등을 둘러보고 노보리벳츠 온천욕을 하는 해당 상품은 7월 23일부터 8월 25일까지 한 달간 매일 출발한다. 가격은 112만9000원부터다.

   
▲ 태국 푸껫 스플래쉬 정글./하나투어


아동을 동반한 가족여행을 계획하고 있다면 태국의 ‘푸껫’을 추천한다. 에메랄드 빛 바다와 새하얀 해변이 아름다운 대표 여름 휴양지로 리조트, 워터파크, 수상스포츠 등 관광인프라가 잘 조성돼 있어 가족여행지로 매년 꾸준한 수요가 있는 곳이다.

하나투어는 푸껫에 진에어와 제주항공 전세기를 운영하고 다양한 전세기 전용 상품을 특가에 출시했다. 푸껫 최대 워터파크 ‘스플래쉬 정글’ 상품, 태국음식을 만들어보는 ‘쿠킹클래스’ 상품, 자유일정과 일일관광이 포함된 세미팩 상품 등 입맛에 따라 선택할 수 있다. 해당 전세기 상품은 7월 20일부터 매일 출발하며 약 한 달간 운영된다. 가격은 39만9000원부터다.

   
▲ 헝가리 부다페스트 야경./하나투어


지난해 15%의 성장률을 보인 동유럽은 올해 크로아티아 슬로베니아를 중심으로 많은 수요가 예상된다. 특히 빈과 프라하만 직항편이 있던 동유럽 노선에 하나투어의 부다페스트 전세기가 추가돼 고객 선택의 폭을 늘렸다.

부다페스트 전세기 상품은 아시아나항공을 이용하며 7월 1일부터 8월 19일까지 매주 금요일 출발한다. 관련 기획전을 통해 동유럽 4개국 9일, 헝가리 일주 9일, 발칸 5개국 9일 등 다양한 동유럽 상품을 판매한다. 대표상품인 ‘동유럽·발칸 5국 9일’ 상품으로 블레드성, 플리트비체 국립공원, 프라하 야간투어 등이 포함돼 있다. 3백19만원부터 예약할 수 있다.[미디어펜=백지현 기자]

[관련기사]

항공업계, 항공권 특가 판매…"놓치면 후회"
아시아나항공, 헌혈 통해 사랑 나눔 실천
대한항공, 경쟁력 제고 위해 노선 재편..."수익성 극대화 일환"
아시아나항공, 싱가폴 투자회사에 KAPS 지분 50% 매각



[미디어펜=정재영 기자]걸그룹 씨스타가 ‘제 6회 가온차트 뮤직어워즈 2016’에서 6월 부문...
[미디어펜=정재영 기자]배우 신구가 인자한 모습과는 전혀 다른 연기로 관객들을 사로잡을 예정이...
[미디어펜=정재영 기자]그룹 B.A.P가 6인 완전체로 팬들 앞에 나선다. TS 엔터테인먼트는...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