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0.19 18:42 토
> 연예·스포츠
연아야 고마워, "김연아 때문에 행복했다"...감사글 온라인 뒤덮어, 검색운동까지
승인 | 온라인뉴스팀 기자 | office@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4-02-21 05:10:57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석연찮은 심판들의 판정으로 김연아가 아쉬운 '은메달'로 올림픽을 마쳤지만 인터넷은 "연아야 고마워"로 온통 물결쳤다.

네이버 등 포털사이트의 실시간 검색어 순위에서 '연아야 고마워'가 1위를 유지했다.

   
 

21일 새벽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에는 '연아야 고마워'라는 제목으로 게시물이 올라왔다. ‘2014 소치 동계올림픽’을 마지막으로 선수생활을 마감하는 김연아 선수에 대한 감사한 마음을 전하는 내용이다.

특히 게시물에는 “여왕의 은퇴식을 위해서 다들 동참해 줄꺼지”라며 “우리 다같이 연아 선수 경기 끝나면 ‘연아야 고마워’ 라고 검색하자”라는 문구가 네티즌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후 온라인에는 '연아야 고마워' 검색 운동까지 벌어지며 이 문구는 실시간 검색어 1위를 오랫동안 유지했다.

김연아는 21일 새벽(한국시간) 러시아 소치 아이스버그 스케이팅 팰리스에서 열린 2014 소치동계올림픽 피겨스케이팅 여자 싱글 피겨스케이팅 프리스케이팅 프로그램에서 기술점수(TES) 69.69점과 예술점수(PCS) 74.50점을 더해 144.19점을 받았다.

전날 쇼트에서 받은 74.92점을 합쳐 총 219.11점을 획득하며 은메달을 목에 걸었다.

이날 김연아의 무결점 연기에 아낌없는 박수와 칭찬이 쏟아졌다.

한편 아델리나 소트니코바(러시아)가 총 224.59점으로 금메달을 거머쥐었고, 카롤리나 코스트너(이탈리아)가 216.73점을 얻으며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네티즌들은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과 관련 글의 댓슬에 "연아야 고마워, 너 때문에 맘껏 울었다" “연아야 고마워, 이 글 보고 눈물 흘릴뻔 했네…더욱이 편파판정 때문에” "연아야 고마워, 진정한 피겨여왕! 진정한 챔피언!" "연아야 고마워, 너가 있어 즐겁고 짜릿했다" "연아야 고마워, 메달을 떠나 영원한 피겨 전설이 됐다" “연아야 고마워, 아쉽지만…너무나도 잘해줬어요~고마워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미디어펜=온라인뉴스팀]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