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11.17 19:53 토
> 연예·스포츠
'정글의 법칙' 헝거게임, 레전드팀 vs 신입 병만족..."팽팽한 대결 예상"
승인 | 온라인뉴스팀 기자 | office@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4-03-01 08:23:27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100회를 맞는 '정글의 법칙' 역대 최강자들과 신입 병만족의 생존경쟁으로 꾸며져 관심을 끌고 있다.

28일 방송된 SBS '정글의 법칙 in 보르네오'는 100회를 맞아 레전드 멤버 추성훈 전혜빈 오종혁 황광희와 신입 멤버 봉태규 서하준 이영아 황현희 김동준을 맞아들인 병만족의 '헝거게임' 생존경쟁으로 시작했다.

   
▲ 사진출처=SBS '정글의 법칙' 방송 캡처

이날 보르네오에 도착한 병만족은 레전드 멤버 추성훈, 전혜빈, 오종혁, 광희의 깜짝 등장에 긴장했다. 양쪽은 생존 도구를 획득하기 위한 본격적인 대결에 임하게 됐다.

신체적 조건 등 여러면에서 레전드티이 유리하다. 

하지만 신입 병만족도 만만치 않다. 이미 이영아는 '도마뱀 칼질'과 '도마뱀 먹방'으로 레전드 전혜빈을 강하게 견제하고 나섰다. 서하준은 남다른 끈기를 보여주고 있다.

이날 방송은 생존경쟁의 서막을 알리는 정도였지만 예상과 달리 양팀의 우열을 쉽게 가릴 수 없어 시청자들의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정글의 법칙 헝거게임 대결을 접한 네티즌들은 "정글의 법칙 헝거게임, 많이 정말 기대된다” “정글의 법칙 헝거게임, 신입 멤버들 장난이 아니네" "정글의 법칙 헝거게임, 팽팽한 대결이 되겠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