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7.01.17 07:50 화
> 연예·스포츠
MLB닷컴 "한국인 빅리거 4人 개막전 선발 출전예상"
승인 | 임창규 기자 | media@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6-11-05 17:08:05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임창규 기자] 미국 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 MLB닷컴이 내년 시즌을 예상하며 한국인 빅리거 4명을 개막전 선발 라인업에 포함시켰다.

MLB닷컴은 월드시리즈가 끝난 지 이틀이 지난 5일(한국시간), 구단별 2017시즌 전망과 예상 선발 라인업을 공개했다.

한국인 메이저리거 맏형 추신수(34·텍사스 레인저스)는 내년에도 1번 타자 우익수로 출전할 것이라는 평가를 받았다.

추신수는 올해 4번이나 부상자명단(DL)에 다녀오는 등 힘겨운 시즌을 보냈고, 최근 10년 중 가장 적은 48경기에 출전해 타율 0.242, 7홈런, 17타점에 그쳤다.

매체는 "추신수가 내년에도 건강하게 자리를 지켜준다면, 톱타자로 나설 것이다. 내년은 그의 7년 계약 가운데 4번째 해"라고 간단하게 평가했다.

강정호(28·피츠버그 파이리츠)는 팀의 4번 타자로 당당하게 이름을 올렸다.

올해 강정호는 부상 때문에 103경기에만 출전했지만, 타율 0.255에 21홈런 62타점으로 장타력을 과시했다.

매체는 강정호를 개막전 4번 타자 3루수로 점찍어 "피츠버그는 톱타자와 4번 타자를 고정하지 않는 팀이다. 우리는 1번 타자로 그레고리 폴랑코를, 4번 타자로 강정호를 예상한다"고 밝혔다.

부진과 부상으로 올해 62경기에서 12홈런 24타점(타율 0.191)에 그친 박병호(30·미네소타 트윈스) 역시 내년 개막전 6번 지명 타자로 예상 라인업에 포함됐다.

김현수(28·볼티모어 오리올스)는 조이 리카드와 함께 1번 타자 좌익수 자리를 놓고 경쟁을 벌일 것이라는 예측이 나왔다.
[미디어펜=임창규 기자]


[미디어펜=정재영 기자]배우 이하나가 게재한 OCN '보이스' 시청 독려 사진이 팬들의 시선을...
[미디어펜=정재영 기자]영화 '공조'가 국내영화 예매율 2위를 유지하고 있다.15일 영화진흥위...
[미디어펜=정재영 기자]전 프로게이머 염보성과 도재욱이 15일 방송되는 '2016 ASL Se...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