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1.14 23:32 목
> 국제
[유럽증시]우크라이나 사태 불확실성에 하락 마감
승인 | 온라인뉴스팀 기자 | office@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4-03-08 07:46:43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유럽 증시는 7일(현지시간) 우크라이 사태의 불안감으로 하락 마감했다.

영국 FTSE100 지수는 전일대비 1.12% 내린 6712.67에 거래를 마쳤다. 독일 DAX30 지수는 2.01% 밀린 9350.75에, 프랑스 CAC40 지수도 1.15% 하락한 4366.42에 문을 닫았다.

범유럽 STOXX600 지수는 1.25% 내린 333.06에 마감했다.

이날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은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에게 "러시아는 우크라이나 영내의 러시아인을 외면할 수 없다"고 맞서면서 다시 이 지역에 긴장이 고조되고 있다.

네덜란드 캐피털 파트너스의 제그 추드리수석투자자는 "사람들은 주말을 앞두고 지금의 우크라이나 위기에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고 지적했다.

다만 이날 미국 노동부가 발표한 비농업 신규 취업자 수가 예상을 상회하면서 증시 낙폭은 다소 제한됐다.

종목별로는 러시아가 주요 교역국인 유럽 대형주들이 타격을 입었다.

핀란드 노키아 타이어가 전일대비 1.7%, 슬로바키아의 라이파이젠 은행이 2.9%, 칼스버그가 0.3% 하락했다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