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01.26 22:57 화
> 연예·스포츠
펀딩계좌도 개설…누리꾼 반응은 "병든 소 잡자로 입금완료" "누굴까 도대체"
승인 | 정재영 기자 | pakes1150@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6-12-13 08:31:48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 사진=MBN 방송 캡쳐
[미디어펜=정재영 기자] 우병우 전 민정수석의 행적이 더욱 뜨거운 화제로 떠올랐다.

그 이유는 전봉주 전 의원이 현상금을 선언한 7일 이후 '우병우 잡기' 펀딩계좌도 개설돼 총 현상금이 1,200만원을 넘어섰기 때문.

이에 누리꾼들은 "자신만만하더니 꽁지 빠지게 도망갔네 뭐 캥기는게 있기는 한갑지?"(nyju****) "백골로 나타나기만해봐"(0wan****) "누굴까? 누가 숨는거 도와주고 있을까?"(star****) "돈없어서 5000원 보냈소. 보낸이에는 '병든소잡자'로"(okhe****)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이번 현상금에는 더불어민주당 안민석 의원, 국조특위 위원장인 새누리당 김성태 의원도 가세한 것으로 알려졌다.

[미디어펜=정재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이런 기사 어때요?]

신성우, SNS 글귀 ‘눈길’…‘대한민국을 바꾸자, 바로 세우는 시작’
'낭만닥터 김사부' 유연석, 낭만데이다운 본방사수 독려...'10시에 만나요'
빅뱅 탑, 팬들의 사랑에 '황홀경'? 독특한 패턴으로 보낸 메시지 '화제'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