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01.22 11:21 금
> 사회
檢, 제18대 대선 의혹 수록한 '부정선거 백서' 저자들 구속영장
승인 | 온라인뉴스팀 기자 | office@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4-03-13 18:24:07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제18대 대통령선거 개표과정에서 불거진 각종 의혹들을 수록한 '18대 대통령 부정선거 백서' 저자들에게 구속영장이 청구됐다.

13일 서울중앙지검 공안1부(부장검사 이현철)는 '부정선거 백서'의 저자인 한모씨 등 2명에 대해 명예훼손 혐의로 구속영장을 청구하고, 14일 오전 영장실질검사가 열릴 예정이라고 밝혔다.

검찰은 “이들이 18대 대선이 전자개표기 조작 등 부정선거로 치러졌는데도 중앙선거관리위원회가 이를 은폐하고 있다는 내용을 담은 서적을 발간한 혐의를 받고 있다”고 말했다.

앞서 중앙선관위는 지난해 10월 "전 중앙선관위 노조위원장 등이 허위사실을 기재한 책을 발간해 명예를 훼손당했다"며 이들을 검찰에 고소한 바 있다.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