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7.01.17 08:43 화
> 경제
소비자 경기 체감…7년 8개월 만에 최저치
승인 | 김규태 기자 | suslater53@gmail.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7-01-12 13:36:55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김규태 기자]소비자들이 경기에 대해 체감하는 소비자심리지수가 7년 8개월만에 최저치를 기록했다고 확인됐다.

한국은행에 따르면 소비자심리지수(CCSI)는 지난해 12월 전월(95.8)보다 1.6포인트 낮은 94.2로 떨어졌는데, 이는 글로벌 금융위기 직후인 2009년 4월과 동일한 수치다.

CCSI는 소비자들의 경기에 대한 전반적 인식을 보여주는 지표다.

이는 한국은행 지표 뿐만 아니다.

대한상공회의소가 전국 2400여개 제조업체를 대상으로 2017년 1분기 경기전망지수(BSI)를 조사한 결과, BSI가 전 분기(86) 대비 18포인트 급락한 68로 나타났다.

BSI는 수치가 100을 기준으로 밑돌 수록 경기 전망을 부정적으로 인식한다는 지표다.

이번 2017년도 1분기 BSI는 IMF 외환위기 직후인 1998년의 BSI 지수(61~75포인트)와 비슷한 수준이다.

   
▲ 소비자 경기 체감…7년 8개월 만에 최저치./사진=미디어펜

한편 통계청이 발표한 2016년 12월 연간 및 고용동향을 보면, 지난해 실업자 수는 101만2000명으로 1년 전보다 3만6000명 증가했고 실업률은 3.7%, 청년실업률은 9/8%를 기록했다.

실업자 통계가 바뀐 2000년 이래 실업자 수가 100만명을 넘긴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미디어펜=김규태 기자]


[미디어펜=정재영 기자]배우 이하나가 게재한 OCN '보이스' 시청 독려 사진이 팬들의 시선을...
[미디어펜=정재영 기자]영화 '공조'가 국내영화 예매율 2위를 유지하고 있다.15일 영화진흥위...
[미디어펜=정재영 기자]전 프로게이머 염보성과 도재욱이 15일 방송되는 '2016 ASL Se...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