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02.27 18:18 수
> 연예·스포츠
'재심' 정우X강하늘X민진웅, '최파타'서 남다른 케미 '뿜뿜'
승인 | 정재영 기자 | pakes1150@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7-02-21 14:58:01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 사진 = 방송캡처

[미디어펜=정재영 기자]영화 '재심'(감독 김태윤)의 주역 정우, 강하늘, 민진웅이 뭉쳤다.

100만 돌파 흥행공약을 지키기 위해 21일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이하 '최파타')에 출연한 정우, 강하늘, 민진웅은 남다른 케미를 뽐내며 청취자들을 사로잡았다.

이번 출연은 지난 1월 24일 같은 프로그램에 정우가 출연했을 당시 "100만 관객 돌파할 경우 강하늘과 함께 출연하겠다"는 약속을 지키기 위해 성사됐다. 

특히 영화 속에서 잊지 못할 또 다른 용의자 오종학 역할을 맡았던 민진웅이 함께 출연해 '재심' 배우들의 찰떡 호흡을 과시했다.

한편 지난 15일 개봉한 '재심'은 대한민국을 뒤흔든 목격자가 살인범으로 뒤바뀐 사건을 소재로 벼랑 끝에 몰린 변호사 준영(정우)과 살인 누명을 쓰고 10년을 감옥에서 보낸 현우(강하늘)가 다시 한 번 진실을 찾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이야기다. 전국 극장가에서 절찬리에 상영중이다.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