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7.09.24 12:58 일
> 미분류
[기업PR]SPC삼립, 우동 전문점 '하이면' 노원·양재역점 오픈
'혼밥족' 위한 1인 테이블과 셀프 주문 서비스 제공...올해 10개 '로드샵 매장' 오픈 예정
승인 | 김영진 기자 | yjkim@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7-02-22 15:12:16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 SPC삼립의 '하이면 우동' 양재역점 매장 전경./SPC삼립
[미디어펜=김영진 기자] SPC삼립이 우동 전문매장 '하이면 우동' 노원점과 양재역점을 연이어 열었다고 22일 밝혔다.

'하이면'은 1974년 출시 이래 기름에 튀기지 않은 면을 사용해 담백한 맛과 간편한 조리법으로 오랫동안 인기를 이어온 SPC삼립의 면 전문 브랜드다. 

SPC삼립은 지난해 3월 하이면 브랜드를 알리기 위해 인천국제공항에 문을 연 '하이면 팝업 스토어'가 좋은 반응을 얻자 브랜드 플래그십 스토어 '하이면 우동'을 확대 개점했다. 

'하이면 우동'은 속리산, 김천, 왕전, 진주 등 휴게소 12개와 이번에 문을 연 노원점(18석)과 양재역점(26석) 등 4개의 로드샵까지 총 16개의 점포를 운영 중이다. 40년 제면기술을 바탕으로 고품질의 우동 메뉴와 빠른 서비스를 제공해 호응을 얻고 있다는 설명이다.

'하이면 우동'의 대표 메뉴는 국내산 멸치와 다시마로 우려낸 깔끔하고 진한 육수, 김가루를 올려 담백한 '한국식 옛날 김맛 우동', 가쓰오부시를 넣어 시원함을 더한 '사누끼식 우동', 매콤한 청양고춧가루를 넣어 얼큰한 맛이 나는 '삿포로식 우동' 등이다. 또한 마리롤과 수제 튀김, 교자, 주먹밥 등 사이드 메뉴도 판매한다.

한편 '노원점' 과 '양재역점'에서는 오픈을 기념해 오는 28일까지 세트메뉴 2종(김맛우동과 새우마리롤, 가쓰오우동과 야채마리롤)을 6000원(정상가 7300원)에 할인 판매하며, 텀블러 무료 증정행사(5000원 이상 구입 고객 대상, 선착순 1000명)도 동시 진행한다.

SPC삼립 관계자는 "하이면 우동은 '혼밥족'도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는 1인 테이블과 '해스테이션'이라는 셀프 주문결제 시스템을 도입했다"며 "올해 말까지 역세권 위주로 총 10개점의 로드샵을 오픈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미디어펜=김영진 기자]

[관련기사]

SPC그룹, 해피포인트 멤버십 개편...등급 3단계로 나눠
SPC그룹, 설 맞아 사회봉사활동 진행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나혼자산다'에 출연했던 김충재가 스피커와 전속계약을 마쳤다.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