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7.06.27 04:07 화
> 경제
정부, 수출회복에도 내수둔화로 경기회복세 제약
2월 소비, 승용차·카드 승인액은 증가
승인 | 이원우 기자 | wonwoops@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7-03-09 16:49:06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이원우 기자]우리 경제는 수출회복세가 나타나고 있으나 소비심리 위축과 고용부진 우려가 상존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됐다.

기획재정부는 9일 '최근 경제동향(그린북)' 3월호에서 "수출 회복세가 생산·투자 확대로 파급되고 있으나 소비를 중심으로 내수둔화가 지속하며 경기회복세를 제약하는 모습을 나타내고 있다"고 진단했다.

지난달 수출은 석유류·반도체 등 주력 품목의 호조와 조업일수 증가(2일) 등으로 1년 전보다 20.2% 늘었다. 5년 만에 최대 증가 폭이다.

1월 광공업 생산은 수출 개선으로 반도체, 전자부품 등을 중심으로 전월보다 3.3% 증가했으며 서비스업 생산은 운수, 금융·보험 등을 중심으로 증가세가 지속, 전월보다 0.5% 증가했다.

설비투자는 반도체 등 기계류 투자 확대에 힘입어 전월보다 2.6% 늘어 3개월 연속 증가했지만 건설투자는 토목공사 감소 등의 영향으로 전월보다 0.7% 줄었다.

소매판매는 소비심리 위축의 영향으로 승용차, 화장품 등 내구재·비내구재 판매가 부진해 전월보다 2.2% 감소했다.

경기동행지수(순환변동치)는 전월보다 0.3포인트, 선행지수는 0.1포인트가 각각 상승했다.

2월중 소비자물가는 석유류 가격 오름세 확대에도 불구하고 농축수산물 가격 상승폭 축소 등으로 전년 동월보다 1.9% 상승했다. 전월의 상승폭 2.0%에 비해 둔화됐다.

1월중 고용은 서비스업·건설업 고용이 증가하였으나 구조조저어 영향 확대 등으로 제조업 고용부진이 심화되면서 취업자가 전년 동월에 비해 24만3000명 늘어 전월보다 증가폭이 둔화됐다.

2월중 국내 금융시장은 외국인 주식자금 유입 등으로 주가가 상승한 가운데 글로벌 달러 약세 영향 등으로 원/달러 환율은 하락했다.

2월중 주택시장은 관망세가 지속되며 매매가격은 전월에 비해 0.01% 올라 보합수준을 유지했고, 전세가격은 전월보다 0.03% 올라 소폭의 상승세가 지속됐다.

기재부는 수출 회복흐름이 이어질 전망이나 미 금리인상 가능성, 대외 통상현안, 국내 상황 등 대내외 불확실성이 확대되는 가운데 심리위축, 고용부진 우려 상존한다고 내다봤다.

기재부 관계자는 "범정부 비상대응체제를 통해 대내외 경제상황을 면밀히 모니터링하고 선제적 대응을 강화하겠다"며 "재정 조기집행 등 거시정책을 차질없이 추진하고 소비, 투자 등 부문별 활성화 대책을 속도감 있게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미디어펜=이원우 기자]


[미디어펜=황국 기자]가수 이효리가 종합편성채널 JTBC '뉴스룸'에 출연한다. 이와 함께 이...
[미디어펜=정재영 기자]가수 윤수현이 18일 방송된 KBS1 'TV쇼 진품명품'에 출연해 프로...
[미디어펜=정재영 기자]영화 '악녀'가 개봉 5일 만에 누적관객수 50만 명을 돌파하며 인기를...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