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7.07.27 03:52 목
> 사회
브라질 닭, 누리꾼 "몇 년 동안 몰랐다는 게 말이 되나" "들어오기 전에 막았어야"
승인 | 정재영 기자 | pakes1150@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7-03-21 09:50:55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 (사진=MBC 뉴스 캡쳐)
[미디어펜=정재영 기자]부패고기 유통 파문으로 브라질산의 닭고기 가공업체 BRF의 닭고기 제품을 잠정 유통 판매가 중단된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지난 20일 “브라질산 닭고기에 대해 수입검사를 강화하는 동시에 국내 유통 중인 브라질산 닭고기에 대해서도 수거검사를 실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당분간 통닭 안 먹어야겠다 (jang****)” “들어오고 나서 막으면 뭐하나 들어오기 전에 막아야지  (s993****)” “몇 년 동안 아무도 모르는 게 말이 되나 (333t****)”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브라질은 매년 1314만 톤의 닭 도축을 생산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미디어펜=정재영 기자]

[관련기사]

김지민, '초인가족'서 박혁권과 리얼한 '부녀케미' 뽐내
박근혜 검찰 소환, 조PD "우리 국민 자랑스럽다" 소신 드러내
조윤우, '언니는 살아있다' 출연…재벌 3세 役
김현수, 10경기 연속 출루...팬들 "슬로우 스타터" 등 반응 나타내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