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03.07 18:15 일
> 사회
4호선 삼각지역 탈선사고, 서울시민 SNS 반응 “택시 타도 지각”
승인 |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4-04-03 09:25:36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4호선 삼각지역 탈선사고에 많은 시민들이 출근길 혼란으로 불편을 호소했다.

3일 오전 출근시간대 각종 SNS와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에는 ‘4호선 지하철 탈선사고’로 불편을 겪고 있다는 내용의 글들이 게재됐다.

   
▲ 자료사진/뉴시스

이날 오전 5시12분께 시흥차량기지로 향하던 지하철 4호선 회송열차가 숙대입구역에서 삼각지역으로 진입하던 중 선로를 이탈하는 사고가 일어났다.

이 사고로 서울역에서 사당까지 이어지는 구간의 하행선 운행이 중단됐다. 상행선의 경우 30분 간격으로 지연 운행 중이다.

네티즌들은 “4호선 탈선 사고 때문에 평소보다 30분 일찍 나왔는데 30분 지각” “4호선 탈선 사고, 오늘 중요한 수업 있는데 큰일났다!” “4호선 탈선 사고, 상행선까지 지연돼서 지금 회사도 못 가고 있어요” 등의 글을 게재했다.

일부 네티즌들은 출근을 위해 지하철을 이용하지 않고 버스나 택시를 이용해 움직였다. 그러나 오전 9시 현재까지 4호선 인근 역 버스 정류장은 버스를 기다리는 시민들이 가득했으며 도로 역시 많은 택시들로 꽉 막혀 있는 상황이다.

직장인 김모씨는 “4호선 탈선 사고 났다고 해서 버스를 타고 출근하다가 너무 막혀서 택시로 갈아탔다”며 “그래도 지각은 마찬가지”라고 불편을 호소했다.

한편 코레일 측은 “정상 운행을 목표로 하고 복구 작업을 진행 중”이라며 “선로를 이탈한 전동차를 빼내야 하기 때문에 복구에 상당한 시간이 걸릴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미디어펜=유경아 기자]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