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7.05.30 03:50 화
> 연예·스포츠
'석조저택 살인사건' 주역들, 무대인사서 완벽한 팬서비스 '눈길'
승인 | 정재영 기자 | pakes1150@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7-05-15 17:20:30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 사진=롯데엔터테인먼트

[미디어펜=정재영 기자]영화 '석조저택 살인사건'(감독 정식, 김휘)의 주역들이 무대인사를 통해 팬들과 소통했다.

'석조저택 살인사건'의 주역들은 지난 13일, 14일 서울과 경기 지역에서 무대인사를 진행, 상영관을 가득 채운 관객들로 영화에 대한 뜨거운 관심을 실감케 했다.

개봉주 서울-경기 무대인사에는 고수, 김주혁, 문성근, 박성웅, 임화영, 김휘 감독이 참석해 관객들의 뜨거운 호응을 이끌어내며 특별한 시간을 선사했다. 상영관을 가득 메운 관객들은 '석조저택 살인사건'의 배우와 감독의 등장에 큰 환호와 박수를 보냈다. 

정체불명의 운전수 최승만 역을 맡아 지금껏 보지 못한 모습으로 놀라움을 선사한 고수는 “많은 배우와 스텝들이 최선을 다해 촬영했다. 부디 재미있게 보셨으면 좋겠다”, 경성 최고의 재력가 남도진 역으로 또 하나의 인생 캐릭터를 선보인 김주혁은 “귀중한 주말 시간 내서 오신 만큼 만족하고 가시길 바란다”며 극장을 찾은 관객들을 맞이했다.

남도진의 무죄를 입증하려는 변호사 윤영환 역의 문성근은 “'석조저택 살인사건'은 내게 있어 배우 복귀 신고작이다. 좋은 동료들과 즐겁게 촬영했던 현장이다. 우리의 이런 호흡이 영화 속에서도 잘 보여지리라 생각된다”며 진심 어린 소감을 밝혔다.

윤영환과 치열한 법정 대결을 펼치며 강렬한 카리스마를 선보인 송태석 검사역의 박성웅은 “황금 주말에 '석조저택 살인사건'을 선택해준 관객들에게 진심으로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 시간이 아깝지 않을 만큼 분명 재미있는 영화가 될 것이다”, 비밀을 감춘 여인 정하연 역으로 신비한 매력을 뽐낸 임화영 역시 “관객이 가득 찬 극장을 보고 있으니 행복하다. 재미있게 보셨다면 주변에도 많은 추천 부탁 드린다”며 감사 인사를 내비쳤다. 

여기에 김휘 감독은 “오랜 기다림 끝에 개봉한 영화니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 드린다”는 소감을 전하기도 했다.

한편 '석조저택 살인사건'은 해방 후 경성, 유일한 증거는 잘려나간 손가락뿐인 의문의 살인사건에 경성 최고의 재력가와 과거를 모두 지운 정체불명의 운전수가 얽히며 벌어지는 서스펜스 스릴러물이다.
[미디어펜=정재영 기자]


[미디어펜=정재영 기자]배우 태항호의 인맥이 새삼 주목받고 있다.태항호는 과거 MBC '황금어...
[미디어펜=정재영 기자]배우 서지혜가 19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인생술집'에서 팔색조 ...
[미디어펜=정재영 기자]아티스트컴퍼니가 화제의 키워드에 오른 가운데 소속배우 고아라의 SNS가...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