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7.11.17 20:24 금
> 경제
삼성디스플레이 쿼드엣지 플렉시블 OLED, '최고 디스플레이' 선정
삼성디스플레이 SID 2017서'디스플레이 산업상(DIA)' 수상
세계 최초 쿼드엣지 플렉시블 OLED 개발 성과 인정 받아
승인 | 조한진 기자 | hjc@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7-05-18 08:39:33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조한진 기자]삼성디스플레이는 쿼드엣지 플렉시블 유기발광다이오드(OLED)가 세계 최대 디스플레이 학회인 정보디스플레이학회(SID)에서 수여하는 올해의 '디스플레이 산업상'을 수상했다고 18일 밝혔다.

디스플레이 산업상(DIA)은 글로벌 디스플레이 산업의 미래를 밝히는 혁신적인 디스플레이 제품에 수여되는 상으로 전년도에 출시된 제품을 대상으로 시상한다.

   
▲ 삼성디스플레이의 쿼드엣지플렉시블 OLED /사진=삼성디스플레이 제공

SID는 갤럭시S7엣지에 탑재된 삼성디스플레이의 쿼드엣지 플렉시블 OLED가 업계 최초로 디스플레이의 상하좌우 모든 면을 커브드 형태로 구현한 탁월한 기술력을 수상배경으로 설명했다.

삼성디스플레이의 쿼드엣지 플렉시블 OLED는 패널의 상하 끝부분을 25R(반지름 25mm 곡률반경)로 미세하게 구부러지도록 해 스크린의 위 아래를 완만한 곡선 모양으로 구현했다. 

심미성과 스마트폰을 쥐었을 때 편안한 그립감을 위해 좌우 엣지 부분에 4단계의 각각 다른 곡률을 적용했다. 패널 중심에서 바깥쪽까지 35R→9.4R→ 5.4R→3.8R의 단계별로 미세하게 세팅된 곡률 변화가 자연스러운 곡선미와 편안하고 부드러운 그립감을 부여했다.

쿼드엣지 OLED 패널은 베젤이 없다는 착각을 불러일으킬 만큼 블랙 매트릭스(BM)가 줄어들었다. 화면 테두리의 비 구동영역인 BM 영역을 줄이려면, 회로 사이의 간격을 줄여야 하는데 그로 인해 발생하는 간섭현상을 없애는 것이 핵심기술이다.

삼성디스플레이는 디스플레이의 해상도는 높이면서도 BM영역을 최소화하는 설계기술을 통해 이전 제품보다 베젤을 0.2㎜ 더 줄일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전석진 삼성디스플레이 마케팅 팀장(상무)은 "삼성디스플레이는 첨단 플렉시블 OLED 기술을 통해 시장에서 차별화된 제품을 선보여 왔다"며 "쿼드엣지 플렉시블 OLED를 통해 디스플레이 시장을 지속적으로 선도하게 돼 기쁘다"고 밝혔다.

   

지난 2013년 세계 최초로 플렉시블 디스플레이 양산으로 플렉시블 스마트폰 시장을 연 삼성디스플레이는 독보적인 플렉시블 OLED 설계와 양산기술 등 탁월한 디스플레이 기술 리더십을 통해 디스플레이 산업의 성장 및 미래 비전을 꾸준히 제시하고 있다.

김용석 SID 회장은 "삼성디스플레이의 쿼드엣지 플렉시블 OLED가 올해의 디스플레이 산업상을 수상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삼성디스플레이의 부단한 혁신 의지와 디스플레이 산업의 미래를 이끌어가고자 하는 끊임없는 노력에 찬사를 보낸다"고 밝혔다.

[미디어펜=조한진 기자]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서예지가 절정에 이른 고혹미를 뽐냈다.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이민호·수지 커플이 결별했다.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