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7.09.20 16:41 수
> 경제
아파트 전세 재계약 하려면 근로자 1년치 소득 모아야
승인 | 조항일 기자 | hijoe77@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7-05-19 16:50:14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조항일 기자] 서울에서 2년 전 계약한 전세 세입자들이 재계약을 하려면 6200만원이 더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19일 부동산 리서치업체 리얼투데이가 한국감정원 통계자료를 분석한 결과를 보면 올해 4월 기준 아파트 전세 재계약 시 추가 발생 비용(2년 계약 기준)은 평균 2879만원(16.2%)이었다. 

서울이 6190만원으로 추가 부담이 가장 컸고, 이어 제주 4575만원, 경기 3688만원, 인천 3436만원, 대구 3259만원, 광주 3143만원 순이었다.

서울에서 가장 많은 비용을 지불해야 하는 지역은 서초구로 1억5113만원이었다. 이어 강남구 1억2062만원, 송파구 8731만원, 강서구 7378만원 순으로 전세금을 올려줘야 했다. 

경기도에서는 과천시 전세금인상분이 3억213만원으로 가장 높았다. 2015년 4월 당시 과천시 평균 전세가격이 평균 3억3067만원이었던 점을 감안하면 2년 새 두 배 가량 값이 오른 것이다. 

이어 성남 6793만원, 용인 5668만원, 하남 5517만원, 광명 4839만원, 김포 4646만원 순이었다.

이 같은 전세보증금 추가 부담액은 통계청이 발표한 2016년 4월 기준 도시근로자 가구 평균 소득 5733만원과 맞먹는 수준이다. 
   



[미디어펜=조항일 기자]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뭉쳐야 뜬다' 한채아가 무심한 10초 화장법을 공개했다.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워너원 강다니엘이 넘치는 섹시미로 첫 단독 화보를 장식했다.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