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08.14 18:48 금
> 경제
에버랜드, 팝아트와 함께 하는 '장미 축제' 오픈
내달 11일까지 개최…670여종 100만송이 장미 화려하게 수 놓아
승인 | 조한진 기자 | hjc@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7-05-22 10:18:23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조한진 기자]에버랜드는 25일부터 6월 11일까지 18일 동안 '장미축제'를 개최한다고 22일 밝혔다.

지난 1985년 시작해 올해로 32주년을 맞는 에버랜드 장미축제는 장미원 전역이 '팝아트 가든'으로 변신한다. 팝아트를 테마로 한 다양한 예술 작품 전시와 특별 공연이 진행되는 등 꽃과 문화가 접목된 축제의 장으로 펼쳐지는 것이 특징이다.

   
▲ 에버랜드 장미원 전경 /사진=에버랜드 제공

올해는 장미가 만개하는 시점에 맞춰 축제를 시작해 축제기간 내내 장미의 아름다움과 매력을 마음껏 즐길 수 있다.

축제 기간 670여종 100만 송이의 장미가 전시되는 장미원은 대중문화를 예술로 표현하는 팝아트를 콘셉트로 한 '팝아트 가든'으로 새롭게 탄생한다.

팝아트 가든에는 화려한 장미 사이로 1만개 이상의 통조림 캔을 활용해 봄꽃 화분과 판다 조형물을 각각 만든 '캔 화분 가든'과 '판다 캔 스트럭션'이 선보이며, 디자이너 황재근이 마돈나, 비욘세, 레이디가가 등 유명 팝스타를 모티브로 직접 꾸민 '팝아트 비너스상'도 전시된다.

또한 팝아트 가든에는 츄파춥스, 벅스, 호가든 등 다양한 브랜드와의 콜라보레이션 존이 마련돼 다양한 참여형 이벤트와 특별 공연이 진행된다. 오는 27일에는 가수 권진아, 폴킴, 장희원 등이 출연하는 '벅스TV 뮤직블로썸 스테이지' 미니 콘서트가 개최된다.

이번 장미 축제에는 가든파티, 문쉐도우, 카사노바 등 희귀한 장미 품종 뿐만 아니라, 에버랜드가 자체 개발한 8종의 신품종 장미도 감상할 수 있다.

이번에 선보이는 에버랜드 자체 개발 신품종들은 기존 장미들이 대개 오전에만 향기가 나고 오후에는 향기가 산화되는 것과 달리 향기 지속성이 강하고, 분홍, 노랑, 오렌지 등 독특한 화색을 띄며 병충해에도 강한 것이 특징이다.

   
▲ 에버랜드 팝아트가든 전경 /사진=에버랜드 제공

한편 장미축제 기간 매주 금요일 아침에는 에버랜드 개장 시간보다 한 시간 일찍 입장해 식물 전문가와 함께 장미원, 포시즌스가든, 뮤직가든 등을 돌며 식물을 탐방하고, 그 동안 공개되지 않았던 개장 전 에버랜드의 아름다운 모습도 촬영할 수 있는 '굿모닝 가든 투어' 프로그램이 특별 운영된다.

이번 프로그램은 5월 26일, 6월 2일과 9일 하루 1회씩 진행되며, 에버랜드 홈페이지를 통해 사전 신청할 수 있다. 1만5000원의 별도 참가비가 있으며 소정의 선물도 증정한다.
[미디어펜=조한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 ( 윤리강령 | 심의규정 )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