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07.11 11:13 토
> 경제
포스코에너지 '친환경에너지' 테마로 벽화거리 조성
6년째 봉사활동 이어가…윤동준 사장 "지역사회와 함께 성장할 것"
승인 | 최주영 기자 | jyc@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7-05-26 16:50:17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최주영 기자]포스코에너지가 지역사회 어린이들에게 밝고 쾌적한 등하굣길을 제공하기 위해 벽화그리기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포스코에너지는 26일 인천시 서구 석남3동에 위치한 인천 지하철2호선 석남역 인근 외벽에 ‘친환경 에너지’를 테마로 한 벽화거리를 조성했다.

   
▲ 26일 윤동준 포스코에너지 사장(사진 왼쪽), 강범석 인천 서구청장(사진 맨뒷줄 가운데)과 포스코에너지 희망에너지 대학생봉사단원들이 행사 피켓을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포스코에너지 제공


이날 봉사활동에는 윤동준 포스코에너지 사장, 강범석 인천 서구청장, 금진기 석남3동 주민센터장, 포스코에너지 ‘희망에너지’ 대학생봉사단과 포스코에너지 임직원 등 80여명이 참여해 벽화 봉사를 함께 하며 마음을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이번 벽화는 석남역 주변 담장길이 깨끗하고 따뜻한 거리가 되길 바라는 마음을 담아 태양광과 풍력 에너지를 사용하는 친환경 마을 모습으로 채워졌다. 특히 태양의 신을 벽화에 등장시켜 이 곳을 지나는 지역주민들이 아이와 함께 사진도 찍고 재미를 느낄 수 있도록 했다.

포스코에너지 임직원들은 매월 급여의 1%를 자발적으로 기부해 ‘1% 나눔기금’을 조성해 오고 있다. 회사는 이렇게 마련된 기금을 의미 있게 활용하고자 벽화그리기 봉사를 기획했고 임직원들 역시 봉사에 직접 참여하여 따뜻한 마음이 담긴 벽화를 지역사회에 선사하고 있다.
 
벽화그리기 봉사는 2012년 이후부터 올해까지 6년 동안 지속되고 있다. 지난해에는 포스코에너지 사업장이 있는 인천, 포항, 광양에서 임직원과 가족, 대학생봉사단 200여명이 함께 참여해 7곳에 벽화거리를 조성하기도 했다.

윤동준 사장은 “벽화에 녹아있는 우리 포스코에너지 임직원들의 따뜻한 마음이 이 곳을 지나는 지역주민들에게 전달될 수 있으면 좋겠다”며 “포스코에너지는 항상 지역사회를 먼저 생각하고 주민들과 함께 소통하며 성장해 나가는 기업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포스코에너지는 에너지 효율개선 및 생활안전 문화 확산을 위해 벽화거리 조성, 에너지효율시공, 전기점검 재능봉사 등 지역사회가 꼭 필요로 하는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칠 예정이다.
[미디어펜=최주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