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7.07.12 03:40 수
> 경제
주식매수청구대금 대폭 증가…상반기에만 929억원
승인 | 이원우 기자 | wonwoops@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7-07-17 14:22:40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이원우 기자]기업들이 주주에 지급한 주식매수청구대금이 대폭 증가했다.

한국예탁결제원은 올해 상반기 주식매수청구대금 지급 건수가 20건, 액수는 929억원으로 각각 집계돼 작년 동기와 비교해 건수는 100%, 액수는 99.4% 증가했다고 17일 밝혔다.

주식매수청구권이란 주주의 이해관계에 중대한 영향을 미치는 의안이 이사회에서 결의됐을 때 그 결의에 반대했던 주주가 자신의 소유 주식을 회사가 매수하도록 할 수 있는 권리를 뜻한다.

시장별로 보면 코스피 상장사가 15개, 코스닥 상장사가 26개사였다. 코스피 시장에서는 신성솔라에너지에 흡수합병된 신성에프에이(183억원)와 신성이엔지(161억원) 지급액이 가장 많았다. 코스닥 시장에서는 주식교환으로 SK커뮤니케이션즈가 250억원, 이베스트스팩2호가 73억원을 지급해 최고액을 기록했다.

한편 상장법인 중 상반기에 M&A를 완료했거나 진행 중인 회사는 41개사로 작년 동기와 같은 수준이었다.
[미디어펜=이원우 기자]

[관련기사]

미래에셋대우, 원금손실 제한 해외주식 ELS 판매 100억 돌파
대신증권, 태국 증권사에 온라인 주식거래 기술 수출
비과세 해외주식형 펀드 개설 '40만 계좌' 돌파



[미디어펜=문상진 기자] 송혜교는 광고 제안을 거절했고 송중기는 연인 송혜교가 거절한 전범 기...
[미디어펜=문상진 기자] "이 남자 저 남자 너무 걱정하는 남자가 많은 거 아닙니까? 헤프게 ...
[미디어펜=문상진 기자] 이별은 연습이 아니라는 걸 깨닫는 김대리 주만(안재홍)과 이별로 새로...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