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7.10.18 14:23 수
> 연예·스포츠
'나 혼자 산다' 성훈, 라면2+볶음밥2+후식2 흡입…'맛있는 녀석들' 아님
성훈, 엄청난 먹성 선보여…헬스장 호랑이 관장님과 밀당도 웃음 만발
승인 | 석명 부국장 | yoonbbada@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7-08-12 07:04:27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석명 기자] '나 혼자 산다'에 출연한 성훈이 먹성의 끝판왕을 보여줬다. 

11일 밤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는 성훈이 비활동 기간 어떤 일상을 보내는 지 공개됐다. 한 마디로 '먹방'이었다.

화보 촬영을 끝낸 다음날, 성훈은 서핑을 하며 여유를 즐겼다. 이후 배가 고프다며 찾은 곳은 식당이 아닌 만화방. 그가 만화방을 찾은 이유는 곧 밝혀졌다.

   
▲ '나 혼자 산다'에서 폭풍 먹방을 선보인 성훈. /사진=MBC '나 혼자 산다' 방송 캡처


만화 보는 것은 시늉 뿐이었다. 성훈은 곧바로 먹방에 돌입했다. 짜장 라면과 김치볶음밥을 주문해 순식간에 먹어치운 그는 곧바로 라면과 스팸볶음밥을 다시 주문했다. 두번째 두 가지 음식을 먹는 데도 그리 오랜 시간이 걸리지는 않았다.

이미 4인분을 소화한 성훈은 배가 덜 찬 듯 다시 핫도그와 미숫가루를 주문했다. '디저트'였다.

이렇게 만화방에서 성훈이 폭풍 먹방을 끝낼 즈음 성훈이 가장 무서워하는 헬스 관장님이 나타났다. 호랑이 관장님은 성훈이 먹어치운 음식량을 보고 경악하면서 헬스장으로 그를 끌고 갔다. 

성훈은 "어제 화보 촬영 끝났다"며 그동안 굶주렸던 배를 채운 것이라고 하소연했지만 호랑이 관장님은 먹은 만큼 운동해야 한다며 더욱 혹독한 트레이닝을 시켰다.

성훈의 상상을 뛰어넘는 먹성, 관장님과 음식 및 운동을 두고 벌이는 밀당은 시청자들에게 큰 재미를 안겼다.
[미디어펜=석명 기자]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불타는 청춘'에서 김정균과 오솔미가 25년 만에 재회했다.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