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7.11.20 18:28 월
> 연예·스포츠
'김연경 정상 출격' 한국, 카자흐스탄 완파하고 조1위 8강행
한국 3-0 카자흐스탄, 한국 8강 토너먼트 상대는 대만
승인 | 석명 부국장 | yoonbbada@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7-08-14 15:52:50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석명 기자] 김연경을 앞세운 한국 여자배구대표팀이 조 1위로 8강 토너먼트 진출을 확정했다. 

한국 여자배구대표팀은 14일 필리핀 문틴루파에서 열린 2017 아시아 여자배구선수권대회 8강 라운드 E조 2차전 카자흐스탄과의 경기에서 세트스코어 3-0(25-21, 26-24, 25-10)으로 이겼다. 

전날 필리핀과 1차전도 3-0 승리를 따냈던 한국은 2승으로 E조 1위를 차지, 8강 토너먼트에서 F조 4위 대만과 만나 4강 진출을 다투게 됐다. 한국-대만전은 15일 열린다. 

   
▲ 김연경을 앞세운 한국 여자배구대표팀이 카자흐스탄을 완파하고 아시아선수권 8강 토너먼트에 조1위로 진출했다. /사진=김연경 인스타그램


이날 한국은 김연경을 선발로 투입하는 등 최정예 멤버로 카자흐스탄과 상대했다. 조1위로 토너먼트에 올라 8강에서 약체를 만나기 위해서는 승리가 필요했기 때문이었다.

김연경과 황민경이 해결사로 나선 한국은 초반 카자흐스탄의 높이에 막혀 다소 고전했다. 리시브도 잘 안됐고 범실도 나오면서 5-9까지 뒤졌다. 그러나 김연경의 오픈 강타와 백어택이 코트에 꽂히고 황민경의 득점이 보태지면서 12-12로 따라잡았다. 이후 여유를 찾은 한국은 김연경과 김희진의 서브 에이스 등으로 점수를 쌓아 25-21로 첫 세트를 잡았다.

2세트는 더욱 접전이었다. 한국의 리시브가 흔들리면서 카자흐스탄과 시소 게임을 벌였고 24-24 듀스까지 갔다. 카자흐스탄이 막판 연속 범실이 나오면서 한국은 힘겹게나마 두번째 세트도 가져갔다.

승부의 추가 기울어서인지 3세트는 한국이 압도했다. 양효진의 속공, 김연경의 블로킹과 오픈 강타가 잇따르며 초반부터 주도권을 잡았고 전의를 상실한 듯한 카자흐스탄을 몰아붙여 큰 점수 차로 여유있게 경기를 마무리 지었다.

다만, 3세트 막판 양효진이 허리 부상으로 코트를 떠나 8강 토너먼트를 앞둔 한국대표팀에 악재가 생긴 것은 아쉬웠다.
[미디어펜=석명 기자]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무한도전'이 국회에 떴다.

...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양궁 요정' 기보배가 품절녀가 됐다.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