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7.11.20 18:28 월
> 미분류
[기업PR]포스코, 중소벤처기업 육성 통한 일자리 창출
제13회 아이디어 마켓플레이스 개최…청년 창업 및 초기 벤처기업 지원
승인 | 미디어펜 기자 | webmaster@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7-08-23 09:56:25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포스코가 중소벤처기업 육성으로 일자리를 적극 창출하고 있다.

포스코는 21일 포스코센터에서 제13회 '아이디어 마켓플레이스' 행사를 개최하고 올해 선정한 10개 벤처기업을 공개했다고 밝혔다.

   
▲ (사진왼쪽)권오준 회장이 21일 포스코센터에서 열린 제13회 아이디어 마켓플레이스에서 환영인사를 통해 "벤처 생태계를 활성화하고 이를 통해 좋은 일자리를 창출함으로써 국민 경제에 기여하도록 노력하겠다” 고 강조하며 서큘러스가 개발한 지능형 로봇 파이보(piBo)를 체험하고 있다./ 사진=포스코 제공


포스코의 '아이디어 마켓플레이스'는 청년 창업 및 초기 벤처기업 지원 프로그램으로 창업초기 집중 지원하는 '엔젤투자자' 역할과 안정적인 성장을 위한 비즈니스 인큐베이터 역할을 동시에 수행하며 벤처기업의 아이디어 단계부터 비즈니스 모델 수립, 투자 및 성장관리까지 전 과정을 총괄 지원한다.

포스코는 2011년 신사업 아이디어 공모를 시작으로 지금까지 아이디어 마켓플레이스를 총 13회 개최해 142개 회사를 발굴, 574명의 고용창출 성과를 가져왔다. 

포스코는 이 중 63개사에 96억 원을 직접 투자했고, 이들 중 37개 기업은 외부 투자자들로부터 2차 연계투자 및 R&D 지원금 938억 원을 확보할 수 있도록 연결했다.

특히 올해부터는 포스코그룹의 차세대 먹거리와 연관된 벤처기업 발굴 해 집중투자함으로써 벤처기업의 조기 경쟁력 확보는 물론 벤처기업과 포스코 간의 협력을 강화함으로써 대기업-중소기업간 새로운 상생 생태계 의 전형을 마련한다는 방침이다.

권오준 포스코 회장은 이날 환영사에서 "정체기를 맞고 있는 경제환경 속에서 미래의 성장을 견인하는 가장 확실한 방법은 우리 스스로 혁신 적인 아이디어를 발굴하고 이를 상업화하는 것"이라며 "포스코는 벤처 생태계를 활성화하고 이를 통해 좋은 일자리를 창출함으로써 국민 경제에 기여하도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이번에 공개된 카보랩은 지난 2012년 7월 설립된 산업소재 기업으로 내화단열재, 인조흑연블록 제조의 핵심 기술경쟁력을 확보하고 있는 기업이다. 

카보랩은 100% 무기 내화단열재를 개발해 온도 승온 시 제품의 변색 및 연기 발생을 막고 고온에서의 제품 균열 및 파손을 예방해 철강 및 보일러 산업의 경쟁력을 향상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또한 기존 3000℃에서 열처리하던 공정을 1500℃ 이하에서 성형, 열처리 가능한 인조흑연블록 제조기술을 확보함으로써 지난해 말부터 천연흑연 음극재 제조업체인 포스코켐텍과 함께 인조흑연 기반의 음극재 생산에 참여하고 있다.

서큘러스는 인공지능 사물인터넷(IoT)에 기반한 가정용 반려 로봇 파이보(piBO) 개발에 성공했다. 파이보는 인터넷에 연결돼 있기 때문에 최신 뉴스, 음악, 생활정보 등을 제공 받을 수 있고 대화나 사진찍기 등 사용자와 교감을 나눌 수 있는 소셜 로봇의 기능을 갖추고 있다. 

이 회사는 지난 3월 스페인에서 열린 '2017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MWC)'에 참가해 10대 스타트업에 선정되는 등 일찌감치 가능성을 보여줬다는 평가다.

포스코의 벤처기업육성 프로그램의 지원을 희망하는 예비창업자나 벤처기업은 포스코 아이디어마켓플레이스 홈페이지를 통해 상시 접수할 수 있다.
   


[기사제공=포스코]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무한도전'이 국회에 떴다.

...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양궁 요정' 기보배가 품절녀가 됐다.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