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7.09.22 21:32 금
> 국제
"100년래 최악"…멕시코 규모 8.1 강진 사망자 90명으로 늘어
승인 | 온라인뉴스팀 기자 | office@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7-09-10 15:55:37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온라인뉴스팀] 멕시코에서 발생한 역대 최악의 강진으로 인한 사망자가 90명으로 늘었다.

연합뉴스 보도에 따르면 10일 멕시코 오악사카 주(州) 당국은 규모 8.1의 이번 지진으로 최대 피해를 본 주 내에서만 71명의 사망자가 나왔다고 밝혔다.

현재까지 오악사카 주에서 71명, 치아파스 주에서 15명, 타바스코 주에서 4명이 각각 숨진 것으로 집계돼 총 사망자는 90명으로 늘어났다.

강진에 따른 피해가 급증하면서 엔리케 페냐 니에토 멕시코 대통령은 국민에게 연대를 호소하면서 사흘간 국가 애도 기간을 선포했다.

미국 지질조사국(USGS)에 따르면 규모 8.1의 이번 강진은 지난 7일 오후 11시 49분께 치아파스 주 피히히아판에서 남서쪽으로 87㎞ 떨어진 태평양 해상에서 발생했다. 진원의 깊이는 69.7㎞다.

한편, 이번 지진은 현대적 기상관측이 시작된 지난 100년래 멕시코를 강타한 지진 중 가장 위력이 센 것으로 측정됐다.
[미디어펜=온라인뉴스팀]

[관련기사]

"멕시코 강진, 현재까지 한국인 인명피해 없어"
멕시코, 역사상 가장 강한 지진 발생…규모 8.1 강진·최소 5명 숨져
멕시코, 핵실험·ICBM 도발에 북한대사 추방명령
멕시코, 트럼프 트윗에 "SNS나 뉴스 플랫폼으로 협상하지 않아"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나혼자산다'에 출연했던 김충재가 스피커와 전속계약을 마쳤다.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라붐 율희와 FT아일랜드 최민환이 열애설에 휩싸였다.
<...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