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7.09.22 21:32 금
> 경제
이지환 삼성SDS 수석 "블록체인 고객경험 혁신 가져올 기술"
"4차산업혁명 시대 연결 중심에는 블록체인이 있을 것"
"삼성SDS 다양한 솔루션과 시너지…차별화 성과 가능"
승인 | 조한진 기자 | hjc@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7-09-12 10:05:55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조한진 기자]“모바일과 인공지능의 결함을 통해 블록체인은 금융업 뿐 아니라 공공, 제조, 유통 등의 많은 영역에서 ‘고객경험의 혁신’을 가져올 것입니다.”

이지환 삼성SDS 금융컨설팅팀 수석컨설턴트는 블록체인이 미래 정보기술(IT) 시장의 패러다임을 바꿀 수 있는 핵심 기술로 성장할 것이라고 믿음을 갖고 있다.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블록체인이 가져올 기회와 가능성도 무궁무진하다며 기술 고도화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 블록체인 플랫폼 넥스레저를 설명하는 이지환 삼성SDS 금융컨설팅팀 수석컨설턴트 /사진=삼성SDS 제공

최근 시스템통합(SI)업계의 뜨거운 감자 가운데 하나가 블록체인이다. 블록체인은 여러 거래 처리정보를 블록 단위로 묶고, 이 블록들을 체인처럼 연결한 데이터 덩어리를 각 참여자들이 동일하게 보유토록 하는 기술이다. 투명성과 보안성 등의 기술적 특징으로 그동안 공신력 있는 제3자가 제공하던 신뢰 체계를 블록체인 네트워크가 대체할 가능성이 크다.

이 수석은 “블록체인은 디지털 가치와 정보를 함께 이전시킬 수 있는 새로운 기회를 제공할 수 있게 될 것”이라며 “금융과 제조, 유통, 공공, 의료 등 전 산업에 걸친 디지털화와 융합을 촉진시킬 것”이라고 예상했다.

특히 최근 금융권에서 블록체인 도입을 서두르고 있다. 디지털 금융 거래 규모가 확대되는 가운데 안전하고 신뢰성이 높은 시스템 구축에 초점을 맞추고 있기 때문이다. 여기에 블록체인은 금융회사의 IT 인프라 부담을 줄이고, 다양한 디지털 금융 서비스 기반을 마련할 수 있는 장점도 있다.

이 수석은 “블록체인 신분증, 지급결제 서비스를 통해 현금 없는 사회에서 국내외 지급·결제·송금 플랫폼으로 적용할 수 있다”며 “블록체인 신분증은 금융지주사의 고객인증 및 고객 정보공유를 신뢰성 있는 플랫폼 기반으로 제공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이 수석은 금융권을 시작으로 전 산업분야에 블록체인 적용이 가속화 될 것이라고 예상했다. 불록체인 기술의 가능성이 일부 시장에 한정되지 않고 범용으로 사용될 수 있다는 의미다.

그는 “블록체인의 탈중개성으로 인한 시간과 비용의 감소, 스마트계약에 의한 복잡한 이해관계자간 거래 실행의 신뢰성 향상 및 자동화, 위변조에 대한 강한 보안성 등을 통해 대부분의 산업 분야에 혁신적인 변화를 가져올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고 했다.

이 수석은 상대적으로 늦은 시장 진입과 전문역량·사례부족 극복 등을 불록체인 사업 추진의 과제로 꼽았다. 그러나 약자가 퀀텀점프를 할 수 있는 4차산업혁명시대에서 삼성SDS가 판을 뒤집을 수 있는 ‘게임 체인저’가 될 수 있다고 확신했다.

   
▲ 지난 7일 열린 첼로테크페어 2017에서 삼성SDS관계자가 해운물류 블록체인 중간결과를 시연하고있다. /사진=삼성SDS 제공

최근 삼성SDS는 블록체인 기술과 인공지능(AI) 기반의 데이터 분석 플랫폼 등으로 4차산업혁명시대 기업용(B2B)시장 공략을 강화하고 있다.

삼성SDS의 블록체인 사업성과는 점차 가시화되고 있다. 우선 삼성SD는 자체 기업형 블록체인 플랫폼인 ‘넥스레저’를 올해 초 금융사에 처음으로 상용화했다. 지난 5월말에는 국내 대표적인 물류관련 민·관·연이 참여한 해운물류 블록체인 컨소시엄에도 참여하며 기술력을 인정받았다. 또 삼성SDI 해외법인의 전자계약관리업무에 블록체인을 적용을 추진하는 등 제조산업까지 블록체인 적용 범위를 넓히고 있다.

이 수석은 앞으로 차별화 전략과 기술을 통해 삼성SDS의 블록체인 플랫폼이 시장 경쟁력을 갖출 수 있을 것으로 예상했다.

“삼성SDS는 ‘넥스레저’ 플랫폼을 개발하는 과정에서 다양한 블록체인 오픈소스 및 관련 요소기술들을 분석하고 검증해 전문적인 블록체인 기술 역량을 내재화했습니다. 블록체인 기술 자체에 대한 경쟁력 강화는 물론,  글로벌 표준 기술 개선에 공동의 노력도 기울이고 있는 상황입니다. 블록체인의 고유 역량과 현재 ‘넥사인’ 생체인식 솔루션 및 AI기술 등 삼성SDS가 보유한 다양한 솔루션과 시너지를 낼 수 있는 차별화된 성과를 보여줄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마지막으로 이 수석은 블록체인의 끊임없는 진화와 가능성을 주목했다. 금융업은 물론 공공, 제조, 유통 등의 많은 영역에서 블록체인이 ‘고객경험의 혁신’을 가져수 있다는 것이다.

“앞으로 블록체인은 인터넷과 같이 물이나 공기와 같은 존재가 될것으로 예상됩니다. 결국 얼마나 사용자에게 효용성을 제공하고, 쉽고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는지 여부가 관건이 될 것 같습니다. 향후 중개자가 필요 없는 새로운 상품과 서비스가 지속적으로 출현되고, 그 연결의 중심에는 블록체인 기술이 있을 것입니다.”
[미디어펜=조한진 기자]

[관련기사]

삼성SDS, 블록체인 해운물류 적용사례 발표
삼성SDS, '브리티' 앞세워 무한 잠재력 대화형 AI 정조준
삼성SDS, 블록체인 기술 국내 최초 제조업에 적용
삼성SDS, 2분기 영업익 1858억…전년比 10.3%↑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나혼자산다'에 출연했던 김충재가 스피커와 전속계약을 마쳤다.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라붐 율희와 FT아일랜드 최민환이 열애설에 휩싸였다.
<...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