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7.11.24 18:35 금
> 연예·스포츠
황혜영, 투투 시절과 비교해도 손색없는 뱀파이어 미모
승인 | 이동건 기자 | ldg@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7-09-14 00:18:15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황혜영이 화려했던 투투 시절을 떠올렸다.

황혜영은 1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팬클럽이었던 친구가 보내준 나의 20대때 #꿈을꾸었던것같아 #어리긴어렸군 #어린내모습에내가짠해 #저때도손가락반지는손끝에 #이밤에갑자기옛생각"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 사진=황혜영 SNS


사진 속 투투 시절 황혜영은 연보라색 자켓과 머리핀을 착용한 채 풋풋한 미모를 뽐내고 있다. 특히 지금과 변함없는 또렷한 이목구비와 잡티 하나 없는 피부가 시선을 사로잡았다.

황혜영은 1990년대 혼성그룹 투투 출신 가수로, 현재 여성 의류 전문 인터넷 쇼핑몰을 운영하고 있다.

남편은 국민의당 대변인을 지낸 정치인 김경록으로, 두 사람은 지난 2011년 10월 23일 결혼해 슬하에 쌍둥이 아들을 두고 있다.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유아인이 SNS에서 네티즌과 한바탕 설전을 벌였다.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박한별이 임신 사실 및 결혼 소식을 전했다.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블랙핑크가 첫 단독 리얼리티 '블핑 TV' 촬영에 나섰다.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