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01.20 09:26 토
> 경제
SKT, '누구'로 아파트 관리비까지 확인
아파트 고지서 90% 발행 업체 이지스와 협력…2018년 1분기 상용화 계획
승인 | 홍샛별 기자 | newstar@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7-09-18 10:13:45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홍샛별 기자]바쁜 일상 생활로 그냥 지나치기 쉬운 아파트 관리비 고지서. 인공지능 기기가 고지서 발급을 알려주고, 에너지 비용을 줄일 수 있는 방법도 알려주는 신개념 서비스가 탄생한다.

   
▲ 18일 SK텔레콤 을지로 사옥에서 SK텔레콤의 김장기 IoT사업부문장(사진 왼쪽)과 이지스엔터프라이즈의 최병인 대표이사가 SK텔레콤의 첨단 ICT 기술을 통해 아파트 입주민들이 손쉽게 관리비를 확인할 수 있는 새로운 서비스의 개발에 나서기 위한 협약을 맺었다. /사진=SK텔레콤 제공

 
SK텔레콤은 국내 아파트 관리비 고지서 90% 이상을 발급하는 이지스엔터프라이즈와 음성인식 AI기기 ‘누구’ 및 스마트홈 앱을 통해 아파트 관리비를 확인할 수 있는 서비스를 개발키로 합의했다고 18일 밝혔다.
 
해당 서비스는 SK텔레콤의 스마트홈 플랫폼과 이지스의 관리비청구시스템간 연동을 통해 제공될 계획이다. 아파트 입주민들은 ‘누구’에 “아리아, 이번 달 관리비가 얼마지?”라는 간단한 질문 만으로 관리비를 확인할 수 있다.
 
또 ‘누구’에서 보내는 ‘이번 달 관리비가 도착했습니다’라는 알림을 통해 관리비 청구를 손쉽게 알 수 있다. SK텔레콤의 스마트홈 앱을 통해서도 월별 관리비를 확인하거나, 푸시 팝업 형태로 고지서 청구 소식을 받을 수 있다.
 
오는 2018년 1분기 내 서비스 상용화를 목표로 개발에 나선 양사는 자동이체 미신청 입주자를 위해 앱과 음성으로 자동이체를 신청할 수 있게 할 계획이며, 관리비 총액 확인 외에도 항목별 사용 데이터를 분석해 에너지 절감 방안을 추천하는 서비스도 개발할 예정이다.
 
이 밖에도, 양사는 주거공간에서 활용 가능한 상품이나 서비스의 공동 개발 및 마케팅을 통해 아파트 관련 비즈니스에서 협력 관계를 이어가기로 합의했다.
 
김장기 SK텔레콤 IoT사업부문장은 “아파트 관리비 분야의 국내 최고업체인 이지스엔터프라이즈와의 협력을 통해 SK텔레콤의 스마트홈을 이용하는 고객들에게 다른 아파트 입주민들이 누리지 못하는 새로운 편의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SK텔레콤의 ICT 기술을 활용해 고객의 생활을 윤택하게 만들 수 있도록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사례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미디어펜=홍샛별 기자]


SPONSORED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블랙핑크 지수가 강렬한 레드립으로 고혹미를 뽐냈다.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