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09.18 16:23 토
> 연예·스포츠
'부라더' 이동휘, 막내美에 패션 감각은 덤…"마동석 때문에 출연 결심"
승인 | 이동건 기자 | ldg@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7-10-24 10:16:01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2017년 코믹버스터 '부라더'가 집안도 팔아먹는 동생 주봉 역을 맡은 배우 이동휘의 악마의 편집 영상 2탄과 그라치아 화보를 공개했다.

뼈대 있는 가문의 진상 형제가 멘탈까지 묘(?)한 여인 오로라를 만나 100년간 봉인된 비밀을 밝히는 초특급 코미디 '부라더'가 화제를 모은 악마의 편집 영상 마동석 편에 이어 이동휘 편을 24일 공개했다.


   
▲ 사진=메가박스(주)플러스엠


이번 영상은 영화 속에서 막내 캐릭터를 연기한 이동휘가 제작보고회 백스테이지 현장에서 막내의 설움(?)을 겪고 있는 모습을 포착한 영상으로, 마동석과 이하늬 사이에서 막내로서의 존재감을 드러내며 웃음을 유발한다. 안동 외모 서열 1위라는 주봉 캐릭터에 걸맞게 외모에 대한 자신감으로 위풍당당하게 등장하는 모습도 잠시, 이내 마동석 옆에 앉아 다소곳하게 두 손을 모으며 사진 셔틀을 하고 괴롭힘을 당하는 막내美 가득한 이동휘의 모습이 웃음을 자아낸다. 

영상 후반부 마동석과 이하늬 틈에서 안절부절 못하지만 속으로는 외모에 대한 자부심이 하늘을 찌르는 이동휘가 "외모에 있어서는 더 겸손하고 싶습니다"라고 말하는 장면은 현실에서도 안동 최고 미남 주봉 캐릭터에 완벽히 몰입했음을 보여주며 폭소를 불러일으킨다. 특히 실제 행동과 정반대되는 막내의 속마음을 중간중간 내레이션으로 코믹하게 담아낸 장면들은 웃음을 유발하며 영화에 대한 기대감을 한층 고조시킨다.

한편 '부라더'에서 집안도 팔아먹는 동생 주봉 역을 맡은 이동휘의 반전 매력을 담은 그라치아 11월 화보가 공개되며 작품을 향한 열기를 더했다.


   
▲ 사진=그라치아

   
▲ 사진=그라치아


'부라더'의 포스터 콘셉트를 차용해 '웃기고 앉아 있는 중입니다'를 테마로 한 이번 화보 속 이동휘는 연예계 대표 패셔니스타답게 개성 있는 패션을 완벽 소화해 이목을 단번에 사로잡는다.

이동휘는 빨간 니트와 벨벳 블루종부터 까만 선글라스까지 다양한 아이템을 활용하여 재기발랄한 분위기를 연출하는가 하면, 베이지 톤 체크무늬 아우터와 얇은 테의 안경으로 가을 남자의 느낌을 전하며 팔색조 매력을 뽐낸다. 특히 이동휘는 평소 패션에 관심이 많은 만큼 화보 촬영 당일 본인의 선글라스와 안경은 물론, 체크 코트까지 직접 가져와서 촬영할 정도로 열정적인 태도를 보였다는 후문.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이동휘는 영화 속 형제로 등장하는 마동석에 대해 "감독님이 전혀 닮지 않은 외모 때문에 일부러 캐스팅하셨다고 들었다. 나도 이번이 아니면 마동석 선배와 만날 기회가 없을 것 같아 출연을 결심하게 됐다"며 애정을 드러냈다. 이어 "좋은 작품에 도전해서 배우로서 색다른 모습을 보여 드리고 싶다"고 덧붙였다.

언론시사회 이후 개성 넘치는 코미디와 묵직한 감동으로 극찬 릴레이를 이어가고 있는 2017 코믹버스터 '부라더'는 오는 11월 2일 개봉한다.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다른기사보기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