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7.12.11 18:25 월
> 경제
현대백화점, 가정 간편식 시장 진츨...'원 테이블' 론칭
볶음밥·탕·만두 등 25종 판매...향후 300여 종으로 확대 계획
승인 | 김영진 기자 | yjkim@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7-11-02 10:21:09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 현대백화점의 프리미엄 가정 간편식 브랜드 '원 테이블(1 TABLE)'./사진=현대백화점
[미디어펜=김영진 기자] 현대백화점이 프리미엄 가정 간편식(HMR)시장에 본격 진출한다. 현대백화점 식품관의 신선한 식재료와 유명 맛집의 조리법을 활용해 급성장하고 있는 가정 간편식 시장을 적극 공략하겠다는 계획이다. 

현대백화점은 프리미엄 가정 간편식 브랜드인 '원 테이블(1 TABLE)'을 론칭한다고 2일 밝혔다. 원테이블의 핵심 포인트는 백화점 식품관의 강점을 활용한 '신선한 식재료'와 '맛'이다. 현대백화점 식품관에서 판매되고 있는 전국 팔도의 특산물과 유명 맛집의 조리법을 더해 '맛 좋은 가정 간편식'을 선보인다는 게 현대백화점 측의 구상이다. 

예컨대 무항생제 화식한우, 청정해역 가파도 미역, 울릉도 특산물 부지깽이, 양구 펀치볼 시래기 등을 활용해 볶음밥·국·찌개 등을 만들고, 한식 맛집 나루가온·양대창구이 전문점 오발탄 등 유명 맛집의 조리법을 활용한 상품을 선보이는 식이다. 브랜드명도 온 가족이 모여 정성 가득한 식사를 할 수 있는 식탁(Table)에서 착안했다.

현대백화점은 '원 테이블' 출시를 위해 가정 간편식의 주 타켓층인 30~40대 주부 고객과 전문가 등 20여명으로 구성된 '원 테이블 맛 평가단'을 꾸리는 등 1년 여의 준비과정을 거쳤다고 설명했다. 특히 평가단에는 허영만 화백의 만화 '식객'에 소개된 '봉우리'의 장경훈 대표, 미슐랭 가이드 원스타에 선정된 '이십사절기' 고세욱 대표 등이 포함되기도 했다. 

현대백화점은 가정 간편식 시장 규모가 빠르게 확대되는데다, 기존 간편식보다 고급스러우면서도 품질이 우수한 상품에 대한 수요 역시 늘어나고 있어 현대백화점의 최대 강점인 고급 식재료를 활용한 고품격 가정 간편식을 선보이게 됐다고 설명했다. 신선한 재료로 만드는 만큼 다른 가정 간편식보다 판매 가격이 5~10% 가량 비싸다.

현대백화점은 우선, 탕·볶음밥·만두 등 25개 상품을 선보이고 향후 상품수를 300여 개로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이번 선보이는 상품은 울릉도 특산물인 부지깽이 나물로 만든 '울릉도 부지깽이 나물밥'(5500원), 식이섬유와 미네랄이 풍부한 강원도 양구 명품 시래기로 만든 '양구펀치볼시래기밥'(5500원), 청정해역인 가파도산 미역을 사용한 '한우 쇠고기 미역국'(5000원), 화식한우와 명인명촌 양념으로 만든 '명인명촌 화식한우 소불고기'(1만7200원) 등이다. 

홍정란 현대백화점 식품사업부장(상무)는 "집에서도 간편하게 전문 셰프 수준의 맛을 내는 것을 목표로 원테이블을 만들었다"며 "백화점의 고급 재료를 앞세워 고급 가정 간편식 시장을 적극 공략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미디어펜=김영진 기자]

[이런 기사 어때요?]

현대백화점, 22일 압구정본점서 '핑거푸드쇼' 진행
현대백화점, 임산부 직원 근무시간 2시간 단축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유아인이 또다시 네티즌과 SNS 설전을 벌였다.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