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09.24 07:19 월
> 경제
SPC그룹 천연효모, '올해의 산업기술' 선정...식품업계 최초
제빵용 토종 천연효모(SPC-SNU 70-1) 한국공학한림원 '2017 올해의 산업기술성과'에 선정
승인 | 김영진 차장 | yjkim@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7-12-01 10:34:59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 SPC그룹의 토종천연효모 로고./사진=SPC그룹
[미디어펜=김영진 기자] SPC그룹이 국내 최초로 발효공학기술을 기반으로 발굴에 성공한 제빵용 토종 천연효모(SPC-SNU 70-1)가 한국공학한림원 '2017 올해의 산업기술성과'에 식품업계 최초로 선정됐다고 1일 밝혔다.

한국공학한림원은 국내 공학발전에 기여한 인재를 발굴하고 관련 학술연구를 지원하는 연구기관으로 지난 2006년부터 사회기여도, 시장기여도, 미래성장성 등을 평가해 '우수산업기술성과'를 발표하고 있다. 그 동안 주로 IT, 화학, 중공업 분야의 기술을 선정해왔으나 올해에는 이례적으로 SPC그룹의 제빵용 토종 천연효모를 꼽았다.

SPC그룹은 서울대학교 농업생명과학대학과 11년간 공동연구를 통해 전통 누룩에서 제빵용 토종 천연효모(SPC-SNU 70-1)를 발굴하고, 국내 최초로 제빵 상용화에 성공했다. 'SPC-SNU 70-1'은 발효취가 적고 담백한 풍미로 빵을 만들 때 다른 원료의 맛을 살려주며 쫄깃한 식감을 내는 것이 특징으로 현재 국내와 일본에 특허등록을 마쳤고, 미국, 중국, 일본, 유럽연합 등에 특허출원을 완료하고 등록 절차를 진행 중이다.

또한, 매년 70억원 이상의 수입대체 효과를 창출하고 있으며, 파리바게뜨와 SPC삼립 등 계열사를 통해 관련 제품을 개발, 출시해 현재까지 2억 개 이상 판매됐다.

SPC그룹의 국내 도입한 '쉐이크쉑' 본사가 SPC그룹의 천연효모로 만든 번의 품질을 인정해 쉐이크쉑 진출국 중 유일하게 번을 직접 생산하게 된 것도 잘 알려진 에피소드다.

SPC식품생명공학연구소 관계자는 "천연효모 발굴은 산학 공동연구를 통해 국내 발효과학의 수준을 한 단계 높이고 미생물에 대한 원천기술을 확보했다는 데에 큰 의미가 있다"며 "앞으로는 제빵산업뿐만 아니라 건강기능식품, 화장품 소재 등 첨단바이오 산업에 우리 고유의 원천기술을 적용해 국가경쟁력을 키우는 데 이바지할 것"이라고 말했다. 

   

[미디어펜=김영진 기자]

[이런 기사 어때요?]

SPC그룹, 지역아동센터 아이들과 생일파티 행사 진행
SPC그룹 임직원, 포항 지진 피해지역 찾아 봉사활동 진행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선예가 셋째 임신 소식 후 이어진 일부 악플에 입을 열었다.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