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10.21 16:41 일
> 연예·스포츠
영화 '1987', 18일째 500만 관객 돌파…김윤석부터 김태리까지 감사 인증샷
승인 | 이동건 기자 | ldg@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8-01-13 07:35:30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압도적인 몰입감, 배우들의 열연, 강한 울림까지. 완벽한 3박자를 갖춘 영화로 남녀노소 관객들의 뜨거운 호평과 입소문을 이어가고 있는 영화 '1987'이 개봉 18일째 500만 관객을 돌파했다.

13일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영화 '1987'(감독 장준환)은 이날 오전 7시 기준 누적관객수 5,066,506명을 기록했다.

'1987'은 1987년 1월, 스물두 살 대학생이 경찰 조사 도중 사망하고 사건의 진상이 은폐되자, 진실을 밝히기 위해 용기 냈던 사람들의 가슴 뛰는 이야기를 다룬 작품.

언론 및 평단으로부터 '2017년 최고의 영화'라는 찬사를, 관객들에게는 '올해 꼭 봐야 하는 영화'로 자리매김해 겨울 영화 시장을 이끌어가고 있다.

특히 '1987'은 영화의 주 예매층인 1020 세대부터 60대까지 고른 예매 분포를 보이는 등 전 세대 관객들을 관통하고 세대 간의 역사를 공유하는 소통의 키워드로 주목받고 있다.

뿐만 아니라, 실화를 바탕으로 한 울림 있는 스토리로 사회, 문화 각 분야에 묵직한 화두를 던지며, 지금을 살아가는 우리의 모습을 다시 한번 되돌아보게 만들어 더욱 의미가 깊다.

한편 '1987' 측은 이날 500만 관객 돌파를 기념한 인증샷을 공개했다. 공개된 인증샷은 각기 다른 개성을 담은 배우들의 모습이 릴레이로 이어져 눈길을 끈다.


   
▲ 사진=CJ엔터테인먼트 제공


먼저 장준환 감독과 유해진은 컵케익에 500이라는 초를 꽂은 채 환한 미소를 보이고 있고, 김윤석과 하정우, 박희순은 "'1987' 500만 감사합니다"라는 진심을 담은 메시지를 전했다. 김태리, 이희준은 손으로 '5'를 펼쳐 보이며 관객들을 향한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장준환 감독의 탄탄한 연출력과 김윤석·하정우·유해진·김태리·박희순·이희준 등 믿고 보는 연기파 배우들의 뜨거운 연기 시너지가 더해진 '1987'은 전국 극장가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