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04.23 19:25 월
> 경제
LG전자, 2년 연속 디트로이트 모터쇼 참가
완성차 고객 대상 차세대 부품 기술력 선보이는 비공개 부스 운영
전시주제 "고객과 함께 혁신 원동력 만드는 '이노베이션 파트너'"
승인 | 조우현 기자 | sweetwork@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8-01-14 10:00:00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조우현 기자]LG전자가 지난 13일부터 오는 28일까지 미국 디트로이트에서 열리는 ‘2018 북미 국제 오토쇼’에서 차세대 자동차 부품 기술력을 선보인다.

LG전자는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디트로이트 모터쇼에 참가, 전시회 기간 중 14일부터 18일까지 글로벌 완성차 고객들을 대상으로 자동차 핵심 부품을 전시하는 비공개 부스를 운영한다고 14일 밝혔다. 

전시주제는 LG전자가 글로벌 전시행사에서 일관되게 소개하고 있는 ‘이노베이션 파트너’다. 자동차 산업의 혁신 원동력을 글로벌 완성차 고객과 함께 만들어가는 목표를 담고 있다.

이 회사는 △구동모터, 인버터 등 전기차 구동 솔루션 △전동 컴프레서, 배터리 히터 등 전기차 공조 솔루션 △AV 내비게이션, 중앙디스플레이장치 및 LCD 계기판 등 인포테인먼트 기기 △ADAS 카메라 등 자율주행 장치 △올레드 리어램프 등 라이팅 솔루션까지 다양한 분야의 차세대 자동차 부품을 전시한다. 

LG화학도 차세대 배터리 소재 및 배터리팩 등을 선보인다.

이우종 LG전자 VC사업본부 사장은 “이번 디트로이트 모터쇼에서 선보인 LG전자의 앞선 자동차 부품 기술력으로 글로벌 완성차 고객들의 경쟁력 제고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LG전자는 2014년 북경 모터쇼를 시작으로 매년 상해 모터쇼, 프랑크푸르트 모터쇼 등 글로벌 모터쇼에 참가하고 있다.

   
▲ LG전자가 2년 연속 디트로이트 모터쇼에 참가, 14일부터 18일까지 글로벌 완성차 고객들을 대상으로 자동차 핵심 부품을 전시하는 비공개 부스를 운영한다. 사진은 LG전자 직원이 부스에 전시된 디지털 콕핏을 소개하는 모습./사진=LG전자 제공

[미디어펜=조우현 기자]


SPONSORED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배우 김민서(34)가 5월의 신부가 된다.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래퍼 블랙넛이 키디비에 대한 모욕 사실을 재차 부인했다.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