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11.30 15:39 화
> 경제
수도권 역세권 아파트 1분기에만 6000가구 나온다
인천 '계양산 파크 트루엘’1월 첫 분양
과천주공2단지 재건축 물량은 3월 예정
승인 | 김병화 부장 | kbh@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8-01-17 09:52:43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김병화 기자] 올초부터 주택시장을 압박하는 다양한 규제가 본격 시행된 가운데 수도권 역세권 아파트에 대한 수요자들의 관심이 더욱 집중되고 있다.

역세권 아파트는 전철역을 중심으로 구축된 쇼핑과 문화·편의시설 등 다양한 생활 인프라를 누릴 수 있어 수요자들의 선호도가 높다. 이 때문에 역세권 아파트는 고강도 규제에도 불구하고 가격도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고, 신규 분양 아파트에 대한 수요도 여전하다.

17일 부동산인포에 따르면 올 1분기 수도권에서 분양 예정인 역세권 아파트는 11개 단지, 5978가구(일반분양 기준)로 집계됐다. 이 중 재건축·재개발 단지가 7개 단지 2031가구로 전체 분양물량의 절반 정도이다.

   
▲ 계양산 파크 트루엘 야경 투시도/사진=일성건설


올해 처음 물꼬를 트는 수도권 역세권 아파트는 인천 ‘계양산 파크 트루엘’이다. 일성건설이 이달 분양에 들어가는 계양산 파크 트루엘은 계양구 계산동 898-5 일대에 들어서며, 최고 14층 369가구로 지어진다. 인천지하철 1호선 계산역이 걸어서 이용 가능한 거리이고, 공항철도와 인천지하철 1호선 환승역인 계양역도 가깝다.

오는 3월에는 SK건설과 롯데건설 컨소시엄이 과천시 원문동 2번지, 별양동 8번지 일대에서 과천주공2단지 재건축 아파트 2128가구(일반분양 514가구)를 공급할 예정이다. 지하철 과천청사역을 걸어서 이용할 수 있다.

경기도 부천시 소사구 괴안동 203-2 일대 동신아파트 재건축한 ‘e편한세상 온수역’(최고 29층, 921가구)도 분양 예정이다. 단지는 지하철 1‧7호선 환승역인 온수역을 도보로 이용가능하다.

수도권 역세권 아파트는 집값 상승률도 높다. 9호선 삼성중앙역 인근에 위치하는 ‘삼성 힐스테이트2단지’의 매매가격은 1년 사이 3억원이 상승했고, 2년 전과 비교하면 6억원 가량 올랐다.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2016년 1월 11억2000만원에 매매됐던 삼성 힐스테이트2단지 전용면적 84㎡의 경우 2017년 1월 14억원, 8‧2부동산대책 이후인 2017년 9월 15억8200만원, 10월 17억원에 거래됐다.

신규 분양 시장에서도 수도권 역세권 아파트의 인기가 높다. 지난 한 해 수도권 민간분양 아파트 중에서 '신반포센트럴자이(168대 1)', ‘송도 SK뷰 센트럴(123대 1)’, ‘동탄역 롯데캐슬'(77대 1)', ‘고덕국제신도시제일풍경채센트럴(84대 1)’, ‘신길센트럴자이(57대 1)’ 등 청약자경쟁률 상위 5위권 내 단지들은 모두 역세권 입지에 위치한다는 공통점을 가졌다.

권일 부동산인포 리서치팀장은 “역세권 여부는 실거주자와 투자자 모두에게 중요한 요소로, 시세 차익에 대한 기대감으로 인해 투자 수요의 적극적인 러시도 이어지곤 한다”며 “주택시장을 향한 본격적인 규제가 시행된 현 시점에서 역세권 단지의 가치는 더욱 높아질 전망”이라고 말했다.
[미디어펜=김병화 기자] ▶다른기사보기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김태균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