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08.15 16:42 수
> 경제
한국 근로자 임금격차, OECD서 미국 이어 2위 수준
승인 | 온라인뉴스팀 기자 | office@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8-01-24 08:21:20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온라인뉴스팀]한국 근로자의 임금 격차가 OECD 2위 수준으로 나타났다.

연합뉴스는 24일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발표자료를 인용하며 관련 사실을 보도했다. 뉴스에 따르면 2016년 상위 10%의 한국 근로자 임금소득은 하위 10%의 4.50배를 기록했다. 

이는 관련 통계 자료가 있는 OECD 회원 10개국 중 미국(5.05배)에 이어 두 번째로 큰 수준이다. 3위인 헝가리는 3.73배로 4배도 되지 않았다.

10개국 중 최하위인 뉴질랜드의 경우 상·하위 10%의 임금 격차가 2.86배에 불과했다. 

21개국 자료가 있는 2015년 기준으로 봐도 한국의 임금 격차는 4.59배로 미국(5.04배) 다음으로 2위였다. 3위인 칠레가 4.32배였고 나머지는 3배 이하를 기록했다.

최하위권은 노르웨이(2.55배), 덴마크(2.56배), 핀란드(2.56배)가 차지했고 일본은 2.94배로 북유럽 3개국 다음으로 격차가 작았다. 

한국의 상·하위 10% 임금 격차는 2000년 4.04배였으나 매년 확대돼 2006년 5.12배까지 치솟았다. 이후 하락 추세를 보이고는 있지만 여전히 격차는 크다는 지적이다. OECD 내에선 2000년대 내내 최상위권을 기록 중이다.

저임금 근로자 비율 또한 최상위권이다. 2016년 기준 한국의 저임금 근로자 비율은 23.50%로 미국(24.91%)에 이어 비교 가능한 10개국 중 2위였다. 이 비율은 2000년 24.58%에서 16년간 불과 1.08%p 개선되는 데 머물렀다. 
[미디어펜=온라인뉴스팀]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김부선이 프로필 사진 교체 오류에 사과했다.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