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02.20 14:28 화
> 연예·스포츠
홍상수-김민희, 아시안 필름 어워즈 감독상-여우주연상 노미네이트
승인 | 석명 부국장 | yoonbbada@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8-02-09 17:10:42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석명 기자] 홍상수 감독과 배우 김민희가 아시안 필름 어워즈에서 나란히 감독상, 여우주연상 후보로 노미네이트됐다. 

오는 3월 17일 중국에서 열리는 제12회 아시안 필름 어워즈에 한국의 작품, 배우들이 다수 노미네이트된 가운데 홍상수 감독이 영화 '그 후'로 감독상, 주연 김민희가 여우주연상 후보로 이름을 올렸다. '그 후'는 작품상 후보이기도 하다.

   
▲ 사진='더팩트' 제공


또한 영화 '1987(장준환 감독)'의 김윤석이 남우주연상 후보에 올랐다. 

김민희는 '상애상친' 실비아 창, '희환니' 주동우, '이름없는 새' 아오이 유우, '살인자 말리나의 4막극'의 마샤 티모시와 여우주연상을 다툰다. 김윤석은 '폭설장지' 단혁굉, '파라독스' 고천락, '뉴턴' 라지쿠마르 라오, '마릴라: 이별의 꽃' 수꼴라왓 까나로스와 함께 남주주연상 후보로 노미네이트됐다. 

이밖에 남우조연상 후보로 '아, 황야'의 양익준과 '택시운전사'의 유해진이 이름을 올렸고, 여주조연상 부문에 '박열'의 최희서가 포함됐다. '공조'의 윤아가 신인연기상 후보에 오른 것도 눈에 띈다. 

올해 12회를 맞는 아시안 필름 어워즈는 홍콩 국제영화제 협회가 주최하는 시상식으로 아시아 전역의 영화인들을 대상으로 한다. 2016년 이병헌이 남우주연상, 유아인이 넥스트 제너레이션 상을 수상한 바 있다.
[미디어펜=석명 기자]


SPONSORED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