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11.19 16:03 월
> 연예·스포츠
워너원 측, 일부팬 사생활 침해에 멤버들 정신적 고통 호소 "자제 당부"
승인 | 석명 부국장 | yoonbbada@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8-02-13 14:27:04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석명 기자] 그룹 워너원이 일부 팬들의 지나친 사생활 침해로 정신적 스트레스를 받고 있다며 자제를 당부했다.

워너원 소속사 YMC엔터테인먼트 측은 13일 공식 트위터를 통해 "지나친 행동으로 워너원 멤버들에게 피해를 주는 일부 팬들에게 당부의 말씀을 드린다"며 공지 글을 올렸다.

YMC 엔테테인먼트 측은 "최근 멤버들의 개인정보를 불법적으로 취득하여 밤낮없이 연락을 시도하는 일부 팬들이 있다"고 지적하며 "이로 인해 스케줄 지장은 물론 멤버들의 수면, 개인 일상 등 생활 자체가 불가하다"며 워너원 멤버들이 극심한 정신적 스트레스에 시달리고 있다고 호소했다.

   
▲ 사진=YMV 엔터테인먼트


또한 "아티스트에게 전화 연락을 시도하거나 문자, 모바일 메신저로 메시지를 보내는 등 행동은 한 개인의 일상에 해가 되는 것임을 정확히 인지하고 이를 멈춰달라"면서 "소속사 직원에게 워너원 멤버들의 안위를 빌미로 협박, 허위사실을 전달하거나 차량용 위치 추적 장치를 설치하여 비공개 스케줄에 찾아오는 등의 행동은 스케줄 지장을 초래하고, 안전을 위협하는 일이 될 수 있다"고 멤버들에게 피해가 가는 구체적인 사례들을 언급했다.

소속사 측은 "워너원 멤버들이 일부 팬들의 옳지 못한 행동으로 정신적인 고통을 받지 않도록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거듭 당부했다.

[YMC엔터테인먼트 공지 전문]

안녕하세요.

YMC엔터테인먼트입니다.

Wanna One에게 아낌없는 응원과 사랑을 보내주신 모든 Wannable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이미 몇차례 유사 공지를 드린적 있으나 지나친 행동으로 Wanna One멤버들에게 피해를 주는 일부 팬분들에게 당부의 말씀드립니다.

최근 Wanna One 멤버들의 개인정보를 불법적으로 취득하여 밤낮없이 연락을 시도하는 일부 팬들로 인하여 Wanna One 스케줄에 지장을 초래함은 물론 멤버들의 수면, 개인 일상 등의 생활 자체가 불가함에 이르러 아티스트가 극심한 정신적 스트레스를 호소하고 있습니다.

아티스트에게 전화 연락을 시도하거나 문자 및 모바일 메신저를 이용해 메시지를 보내는 등의 행동은 한 개인의 일상에 해가 되는 것임을 정확히 인지하시고, 아티스트의 소중한 삶을 망가뜨리는 행위를 멈춰 주시기를 간곡히 요청 드립니다.

더불어 소속사 직원에게 Wanna One 멤버들의 안위를 빌미로 협박 및 허위사실을 전달하거나 차량용 위치 추적 장치를 설치하여 비공개 스케줄에 찾아오는 등의 행동은 아티스트의 스케줄에 지장을 초래하고 안전을 위협하는 일이 될 수 있으므로 삼가 부탁드립니다.

더 이상 Wanna One 멤버들이 일부 팬들의 옳지 못한 행동으로 정신적인 고통을 받지 않도록 부디 많은 여러분의 협조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YMC엔터테인먼트 드림
[미디어펜=석명 기자]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