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06.22 15:19 금
> 연예·스포츠
[평창] 인면조-드론, 개회식 폐회식 모두 등장한 평창의 진정한 깜짝스타
승인 | 석명 부국장 | yoonbbada@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8-02-25 22:21:22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석명 기자] 2018 평창 동계올림픽이 막을 내렸다. 

지난 9일 개회식으로 막이 올랐고, 25일 폐회식으로 막을 내렸다. 17일간 평창을 밝혔던 성화는 꺼졌고, 4년 후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에서 다시 만날 약속을 했다.

개회식과 폐회식에 모두 등장한 깜짝 스타가 있다. 바로 '드론'과 '인면조'다.

   
▲ 사진='더팩트' 제공

   
▲ 사진=MBC 방송 캡처


이날 폐회식에서는 드론 300대가 밤하늘에 등장했다. 개회식에서 화제가 됐던 바로 그 드론 퍼포먼스였다. 

개회식에서는 무려 1218대의 드론이 평창 밤하늘을 수놓으며 오륜기, 스노보드 선수 등을 형상화하며 장관을 연출했다. 다만 안전문제 등을 고려해 사전 녹화된 드론쇼를 내보냈다.

이날 폐회식에서는 드론 300대의 라이브 퍼포먼스가 펼쳐졌다. 컴퓨터 기술을 이용해 한 사람의 조종 아래 드론은 평창올림픽 마스코트 수호랑이 됐다가, 사랑의 메시지를 전하는 대형 하트로 변신도 했다.

또 하나 폐회식에 깜짝 스타가 등장했다. 바로 개회식에서 사람 얼굴을 가진 대형 새의 충격적인 비주얼로 논란과 함께 찬사를 한몸에 받았던 고대 전설 속의 인면조였다. 폐회식 막바지에 각국 대표선수들이 모여 있는 올림픽 스타디움 안으로 인면조가 들어와 한데 어울렸다.

인면조의 강렬한 작별인사와 함께 평창 올림픽은 마무리됐다.
[미디어펜=석명 기자]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썰전' 박형준·유시민이 자유한국당의 문제를 진단했다.
...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메킷레인의 래퍼 루피와 나플라가 '쇼미더머니7'에 뜬다.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