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07.17 21:59 화
> 경제
[시승기]팔방미인 QM6 가솔린, "훌륭한 운동성능·연비걱정 NO!"
르노삼성 '클로저' QM6 조용한 변신
탄탄한 주행성능 깜짝…프리미엄 감성은 '덤'
승인 | 김태우 기자 | ghost0149@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8-03-03 08:18:15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김태우 기자] 르노삼성자동차의 프리미엄 넘버 6의 연장선상에서 새롭게 등장한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QM6.  SM6를 통해 자신들의 고객층을 확보한 르노삼성이 확실한 입지를 굳히기 위해 등판시킨 모델이 바로 QM6다. 

이런 QM6의 가솔린 모델을 통해 르노삼성은 고객층을 확대하고 새로운 수요를 기대하고 있다.

   
▲ 르노삼성 QM6 GDe RE 정측면 /사진=미디어펜


하지만 디젤 특유의 힘과 고효율을 버린 QM6 가솔린 모델이 얼마나 인기를 끌 수 있을지에 대해 물음표를 그리는 고객들이 많다. 2000cc의 가솔린 엔진에 대한 파워부족이 예상되기 때문이다. 

이에 QM6 가솔린 모델을 직접 운전해봤다. 

결론부터 말하자면 르노삼성은 이런 고객들의 물음표를 느낌표로 만들어 줄 수 있을 만한 세팅 값으로 완성해 냈다. 저배기량엔진의 출력을 높이면 연비가 떨어지기 마련이지만 이또한 고객들이 납득할 만한 수준을 만들었다. 

QM6 가솔린 모델을 타고 서울에서 출발해 강화도를 돌아 다시 서울까지 돌아오는 구간을 운전해 봤다. 

오르막길과 내리막길 그리고 곱은 길이 혼재된 구간이 절반이상을 차지하는 곳이다. 이곳에서 진가를 발휘할 수 있을 것이라는 판단에서다. 

QM6의 정숙성은 이미 많은 호평을 받은 바 있다. 실제 디젤엔진에서 느껴지는 특위의 진동과 소음이 가솔린엔진이다 보니 확실히 줄어들었다. 

   
▲ 르노삼성 QM6 GDe RE 1열 인테리어 /사진=미디어펜

   
▲ 르노삼성 QM6 GDe RE 엔진룸/사진=미디어펜

   
▲ 르노삼성 QM6 GDe RE 파노라마썬루프 /사진=미디어펜


엔진소음과 진동은 2000cc 세단들과 비교해 뒤지지 않는다. 하지만 차체가 높다보니 흔들림에 있어서 승용차만큼 편안하지는 않았지만 동급 SUV와 비교하면 놀라운 수준이었다. 

QM6 가솔린에 적용된 2.0 4기통 GDe 엔진은 6000rpm에서 최고출력 144마력, 4400rpm에서 최대토크 20.4kgm를 발휘한다. 19인치 휠 기준 공차중량은 1580kg, 복합연비는 11.2km/ℓ(도심 10.3, 고속 12.7)다. 가상 7단을 지원하는 CVT 무단변속기와 조합된다.

일반적으로 가솔린 엔진은 같은 배기량에서 디젤엔진보다 토크가 부족하다. 하지만 QM6를 운전하면서 차량의 견인력이 부족하다고 느낌을 받은 적은 없었다. 가솔린 세단의 장점과 SUV의 장점이 절묘하게 잘 섞여 있어다는 느낌이었다.

QM6 가솔린 모델의 연비는 공인연비가 리터(ℓ)당 11.7㎞로 체급이 낮은 현대차 투싼, 쌍용차 티볼리 가솔린 모델보다 연비가 높다. 실제 주행 연비 역시 공인연비와 같은 수준이었다.

정숙성과 효율성이라는 큰 무기 이외에도 QM6의 큰 장점으로 꼽히는 것은 넓은 적제공간이었다. 

중형 SUV답게 넉넉한 내부공간을 자랑한다. 2열 시트에 성인 3명이 앉아도 충분한 공간이 마련돼 있다. 레그룸은 동급 최대 수준인 289㎜에 달한다. 

   
▲ 르노삼성 QM6 GDe RE 넓은 2열 시트와 레그룸 /사진=미디어펜

   
▲ 르노삼성 QM6 GDe RE 후측면 /사진=미디어펜

디테일에도 신경 썼다. 센터 콘솔에는 4개의 컵을 놓는 컵 홀더가 있어 편리하다. 한여름에 음료를 시원하게 보관할 수 있는 쿨링 기능도 눈길을 끈다. 트렁크도 넉넉해 캠핑족에게 안성맞춤일 듯싶다. 보스 서라운드 사운드 시스템 덕분에 라디오 음질도 꽤 좋다. 

QM6 가소린(GDe) 모델의 가격은 부가세 포함 ▲SE 트림 2480만원 ▲LE 트림 2640만원 ▲RE 트림 2850만원이다. 

[미디어펜=김태우 기자]

[이런 기사 어때요?]

[시승기] 놀라운 마력의 올 뉴 K3, 연비·퍼포먼스 '두토끼'
[시승기]신형 싼타페의 귀환, 똑똑한 거구 등장
[시승기]현대 수소차 넥쏘 1회 충전 609km…성공 관건은 '인프라'
[시승기]렉스턴 스포츠, 괜한 인기가 아니다…캠핑카로 '제격'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탑독 P군과 BP라니아 유민이 결혼한다.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