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06.20 19:47 수
> 경제
정부, 5G 시대 지능형 디바이스 제작 지원 전략 발표
국내 지능형 디바이스 기술 역량 제고 기반 마련
중소·스타트업 국내외 디바이스 시장 진출 방안 등
승인 | 김영민 부장 | mosteven@nate.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8-03-12 14:30:00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김영민 기자]과학기술정보통신는 12일 판교 스타트업캠퍼스에서 중소기업 및 통신 3사 임원 등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5G 시대 지능형 디바이스 제작 지원 전략 간담회'를 장관 주재로 개최했다고 밝혔다.

유영민 장관은 경기도 판교 스타트업 캠퍼스 내에 정보통신기술(ICT) 분야 스타트업·예비 창업자의 교육과 창업을 지원하는 기관인 'ICT 디바이스 랩(Lab)'을 찾아 창업지원 현황을 보고받고, 공공 분야 국민 생활문제 해결 제품 시연을 참관했다.

이어진 간담회에서는 5G 시대 지능형 디바이·스 제작 지원 전략을 발표하고 중소기업 제작 현장의 애로사항 청취와 정책지원 방안 등을 자유롭게 논의하는 순으로 진행됐다.

간담회를 마친 유영민 장관은 스타트업캠퍼스에 입주한 디바이스 스타트업과 인근 디바이스 중소기업을 방문해 제품 시연을 참관하고 근무 중인 종사자들을 격려했다.

간담회에서 발표된 I-Korea 4.0실현을 위한 5G 시대 지능형 디바이스 제작 지원 전략의 주요 기본방향은 △문제해결을 위한 창의적 인재들의 참여 기회를 확대 △국내 지능형 디바이스 기술 역량 제고 기반 마련 △민간의 디바이스 제작 자생력 강화 △중소·스타트업의 국내외 디바이스 시장 진출 방안이 담겼다.

창의적 아이디어 발굴을 기존 스타트업 중심에서 일반 국민·산학연 전문가·대학생 기자단 등을 다양하게 활용해 수요발굴을 추진하고, 정부부처, 지자체, 공공기관 등을 대상으로 5G 기반의 공공 지능형 디바이스 수요를 발굴한다.

대학원생, 사내벤처, 국책·민간연구소 연구원 등 다양한 직업과 전문성을 갖춘 인재들이 관심 분야의 문제해결과 디바이스 개발을 할 수 있는 사회적 디바이스 연구소를 구축·운영할 계획이다.

또한 기술역량 제고를 위해 5G 융합서비스를 위한 각종 센서, 모뎀 등 핵심기술을 모듈화해 디바이스 개발에 활용하도록 보급하고, 경찰·소방관·응급대원 등 특수임무와 사회.복지 등 공공 분야에 필요한 지능형 디바이스 개발을 추진한다.

이통사, 포털 등 5G 통신인프라 및 인공지능(AI) 플랫폼 기업과 중소 디바이스 스타트업이 소통‧협력할 수 있는 협의회를 구성해 기술지원, 판로개척 등 관련 생태계 조성에 노력할 계획이다.

아울러 제작 단계에 있어서는 국내 우수 제작(제품기획, 디자인 및 전자인쇄회로 설계, 외형 제작) 전문기업을 대상으로 시제품 제작 바우처 사업을 추진해 디바이스 제작 생태계를 육성한다.

향후 등장할 5G 기반의 지능형 디바이스에 대비해 관련 통신망 시험·인증 인프라를 지속 확충해 나갈 계획이다.

이외에도 국내 중소·스타트업의 우수 디바이스 판로개척을 위해 공동 브랜드(KOREA DEVICE) 개발, 원스탑 지원센터 구축, 온·오프라인 디바이스 전용마켓과 연계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유 장관은 "5G 상용화가 성공적으로 이뤄지기 위해서는 일상생활 속에서 5G 융합서비스를 접할 수 있는 다양한 지능형 디바이스 개발이 활성화돼야 하고 그런 의미에서 관련 중소·스타트업들이 디바이스 제작 과정에서 겪을 수 있는 애로사항들을 해소하기 위한 지원이 반드시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미디어펜=김영민 기자]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