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07.17 21:59 화
> 미분류
현대건설, 김포 '힐스테이트 리버시티' 분양
지하 2층~지상 21층 3510가구(1단지 1568가구·2단지 1942가구)
김포 한강시네폴리스와 연결되는 배후주거단지…풍무역 이용 가능
승인 | 김병화 차장 | kbh@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8-04-26 17:42:02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김병화 기자] 현대건설이 경기도 김포시 고촌읍 향산리 일원(향산지구)에 '힐스테이트 리버시티' 아파트를 분양 중이다.

힐스테이트 리버시티는 1·2단지 2개 단지로 구성되며, 지하 2층~지상 21층 52개동 3510가구(1단지 1568가구·2단지 1942가구)다.

전용면적 68~121㎡ 41개 주택형이며, 전용면적별로는 68㎡ 740가구를 비롯해 76㎡ 724가구, 84㎡ 1415가구, 102㎡ 441가구, 108㎡ 18가구, 테라스·펜트·복층형 172가구다.
 
소비자들의 선호도가 높은 중소형이 83% 정도이고, 판상형과 타워형·복층형은 물론 단독 주택형 테라스하우스와 펜트하우스 등도 선보인다.

힐스테이트 리버시티는 현대건설 자체사업장으로 부지 매입부터 시공까지 현대건설이 책임지고 진행한다. 자체사업의 경우 분양 성적에 대한 책임을 고스란히 건설사가 져야 하는 만큼, 현대건설이 가지고 있는 신기술과 좋은 마감재 사용 등을 총동원해 입주고객들에게 제공할 예정이다. 

힐스테이트 리버시티가 위치한 김포 향산지구는 공동주택을 비롯해 단독주택·초등학교·도로·공원 등이 들어설 예정으로, 단지 바로 앞에 한강이 있어 일부 세대에서는 한강 조망도 가능하다.

또 향산지구와 인접해 한강시네폴리스가 개발 중이다. 한강시네폴리스 사업은 영화와 방송·영상산업 중심의 문화콘텐츠 기업도시로 계획됐고, 부지 규모만 112만㎡에 달한다. 현재 사업 실시계획인가가 완료된 상태로 이곳에는 산업시설과 함께 상업시설, 컨벤션, 주거시설 등이 개발된다.

이에 따라 이번에 분양되는 힐스테이트 리버시티는 한강시네폴리스의 배후 주거단지 역할도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 현대건설이 경기도 김포시 고촌읍 향산지구에 분양 중인 '힐스테이트 리버시티' 투시도/이미지 제공=현대건설


단지 인근으로 오는 11월 김포도시철도가 개통 예정이다. 김포도시철도는 김포 양촌역을 시작으로 서울 강서 김포공항역까지 잇는 총 길이 23.63km에 달하는 노선이다. 역은 10개가 생긴다.

힐스테이트 리버시티와 인접한 풍무역에서 3개 노선 환승이 가능한 김포공항역까지 2개 역이면 이동이 가능하고, 소요시간은 풍무역에서 김포공항까지 10분대, 여의도까지 30분대, 강남까지 40분대다.

1단지와 2단지 사이에 커뮤니티 애비뉴(공동산책로)가 계획돼 있으며, 산책로를 따라 생태계류와 물놀이를 할 수 있는 친수공간이 조성된다.

또 주차장은 지하에 배치해 지상은 차 없는 안전한 단지로 설계되며, 미세먼지 저감 특화설비도 갖춰진다.

바닥충격음 완충재 두께(30T)를 강화해 층간소음을 최소화 했고, 커뮤니티시설에는 게스트하우스와 사우나·독서실·실내골프연습장 등이 들어선다. 또 아이들과 자전거를 조립·제작·수리할 수 있는 '대디&키즈' 공간도 마련된다.

계절에 따라 필요 없는 물품을 보관 할 수 있는 계절창고가 각 세대별로 제공되며, 맘스스테이션과 키즈카페·어린이 물놀이터 등 함께 소통할 수 있는 커뮤니티 허브도 조성된다.

힐스테이트 리버시티는 지진을 대비한 안전 설계와 함께 힐스테이트 IoT(사물인터넷) 서비스인 하이오티(Hi-oT) 등 최첨단 시스템도 적용된다.

견본주택은 현대프리미엄아울렛 김포점 인근(고촌읍 전호리 672)에 마련돼 있다.
[미디어펜=김병화 기자]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탑독 P군과 BP라니아 유민이 결혼한다.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칵스 숀이 음원 차트 역주행으로 사재기 의혹에 휩싸였다.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