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05.25 18:34 금
> 연예·스포츠
'탐정: 리턴즈' 권상우X성동일X이광수, 3人 3色 매력 발산…6월 13일 개봉 확정
승인 | 이동건 기자 | ldg@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8-05-15 09:24:07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탐정: 리턴즈' 3인방이 3색 매력을 대방출했다.

올여름 극장가의 웃음을 책임질 영화 '탐정: 리턴즈'가 6월 13일 개봉을 확정하고 권상우, 성동일, 이광수의 각기 다른 개성이 돋보이는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했다.
     
영화 '탐정: 리턴즈'(감독 이언희)는 셜록 덕후 만화방 주인 강대만(권상우)과 레전드 형사 노태수(성동일)가 탐정사무소를 개업, 전직 사이버수사대 에이스 여치(이광수)를 영입해 사건을 파헤치는 코믹범죄추리극.

이번에 공개된 포스터는 캐릭터의 성격을 짐작하게 하는 네 글자 카피로 트리플 콤비의 3색 매력을 담아냈다.


   
▲ 사진='탐정: 리턴즈' 캐릭터 포스터


먼저 '탐정: 더 비기닝'에서 셜록 덕후 만화방 주인으로 뛰어난 추리 실력을 선보였던 강대만은 어떤 사건도 꿰뚫어 볼듯한 날카로운 눈빛으로 업그레이드된 실력을 예고한다. 특히 의욕과다 추리광인 그가 '덕.후.답.게' 미궁에 빠진 사건을 막힘 없이 해결해나갈 수 있을지 궁금증을 더한다. 


   
▲ 사진='탐정: 리턴즈' 캐릭터 포스터


이전 시리즈에서 광역수사대 레전드 형사였던 노태수는 한층 더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으로 돌아왔다. 특진을 코앞에 둔 베테랑 형사였던 그가 경험 만렙 탐정으로서 '프.로.답.게' 활약할지 관심이 집중된다. 


   
▲ 사진='탐정: 리턴즈' 캐릭터 포스터


강대만과 노태수가 대한민국 최초 탐정사무소의 개업을 알리는 홍보 명함을 날리며 앞으로 어떤 사건을 맡게 될지 호기심을 자극했다면, 새롭게 합류를 알린 전직 사이버수사대 에이스 여치는 치명적인(?) 표정으로 드론을 조종하며 시선을 사로잡는다.

그는 현재 사이버흥신소를 운영하는 불법전문 탐정으로, '멘.사.답.게' 각종 장비를 자유자재로 사용하는 것은 물론, 의외의 천재성을 지니고 있어 남다른 활약을 기대케 한다.

트리플 콤비의 매력을 엿볼 수 있는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하며 올여름 가장 유쾌한 웃음을 예고한 영화 '탐정: 리턴즈'는 6월 13일 개봉한다.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