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05.23 07:04 수
> 경제
전경련, 한미일 경제 전략회의 '북한 경제 재건' 공조 논의
북한경제 재건 위한 한미일 경제계 공조방안 논의
승인 | 조우현 기자 | sweetwork@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8-05-16 08:00:00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조우현 기자]전국경제인연합회가 한미 정상회담과 미북 정상회담을 앞두고 한미재계 전략회의를 잇달아 개최했다.

전경련은 지난 15일부터 이틀 일정으로 미국 워싱턴DC에서 미국상공회의소, 일본경단련의 공동 주최로 한미일 경제계 전략회의와 한미재계 전략회의를 개최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들은 최근 한반도 비핵화를 위한 정부 차원의 동향을 점검하고 향후 남북 경제관계 정상화, 나아가 북한경제 재건을 위한 한미일 경제계 공조방안에 대해 의견을 공유했다. 

또 북핵 외에도 한미FTA, TPP를 비롯한 한·미·일 간 무역‧투자 활성화를 위한 통상이슈와 관련한 해법에 관해서도 허심탄회하게 민간차원의 의견을 교환했다.

이는 모두 비공개 회의로, 전경련·미국상의·경단련 관계자를 비롯해 미 정부 관계자, 유수기업의 미국 법인장들이 참석한 것으로 전해졌다.

엄치성 전경련 국제협력실장은 “5월 13일 폼페이오 국무장관이 북한의 완전한 핵 폐기시 미국 민간기업에 대한 투자 허용 방침을 밝힌 만큼 한국, 미국, 일본의 관심기업 간 공동투자가 실현될 경우 대북 투자에 좋은 결과를 가져올 것”이라고 말했다. 
[미디어펜=조우현 기자]


SPONSORED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이 기사에는 '데드풀2'의 스포일러가 포함돼 있습니다.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