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09.26 12:37 수
> 경제
금호타이어, 프리미엄 타이어 신제품 '마제스티9' 출시
기존 제품 대비 승차감 및 정숙성 업그레이드
승인 | 김태우 기자 | ghost0149@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8-05-16 17:51:33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김태우 기자] 금호타이어는 16일 서울 중구 신라호텔에서 전국 대리점주를 대상으로 가진 '2018 금호타이어 신제품 설명회'에서 프리미엄 컴포트 타이어 '마제스티9(Majesty9) SOLUS TA91' 을 공개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금호타이어 김종호 회장 및 임직원과 전국 금호타이어 특화유통점 대리점주 약 350여명이 참석했다.

   
▲ 금호타이어는 16일 서울 중구 신라호텔에서 전국 대리점주를 대상으로 가진 '2018 금호타이어 신제품 설명회'에서 프리미엄 컴포트 타이어 '마제스티9(Majesty9) SOLUS TA91' 을 공개했다고 16일 밝혔다. /사진=금호타이어


이날 선보인 '마제스티9'은 기존 금호타이어의 프리미엄 타이어인 '마제스티 솔루스'의 후속으로 기존 제품 대비 승차감과 정숙성을 강화시킨 고성능 프리미엄 제품이다. 금호타이어는 프리미엄 세단을 완성시키는 최고급 컴포트 성능을 표현하고자 최고의 숫자 9를 제품 이름에 붙였다.

마제스티9 에는 승차감 및 제동성능 극대화를 위한 첨단 신소재(컴파운드)를 적용했고 마모성능과 눈길제동력을 기존 제품 대비 20% 이상 개선해 안전내구성을 업그레이드시켰다. 특히 최적의 패턴 블록 배열을 통해 특정 주파수의 소음을 억제하고 소음분산을 최적화시키는 '사운드 하모니 테크놀로지(Sound Harmony Technology)'를 적용해 소음을 감소시켰다.

또한 프리미엄 타이어로서의 차별화를 위해 마제스티9 에는 특별한 디자인을 적용했다. 사이드월(side wall: 타이어 옆면)에는 빛의 각도에 따라 모습이 달라지는 홀로그램 데코레이션을 넣었고 트레드(Tread: 노면과 접촉되는 부분, 타이어 바닥면)에는 규칙적인 기하학 패턴과 모던한 곡선 디자인을 조화시킨 세련된 디자인을 구현했다.

김종호 회장은 "마제스티9은 금호타이어 최고의 기술력을 집약하여 개발한 최고급 프리미엄 제품"이라며 "신제품의 시장 안착과 판매 확대에 회사의 모든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마제스티9은 16인치부터 20인치까지 총 47규격의 폭넓은 라인업을 갖췄으며 LF쏘나타, K5, SM7 등의 준중형/중형 세단부터 EQ900, K9 같은 대형 세단까지 장착이 가능하고 벤츠S클래스, 아우디A8, BMW 7시리즈 등 수입 고급 세단에서도 탁월한 성능을 발휘한다.

아울러 금호타이어는 오는 7월 추가로 국내 업체 최초로 컴포트 제품에 런플랫 기술을 적용한 '마제스티9 XRP(eXtended Run-flat Performance)' 타이어 2규격(17/18인치)을 출시할 예정이다. 이 제품은 타이어 펑크시 공기압이 없는 상태에서도 시속 80km로 최대 80km까지 주행이 가능하다. 

금호타이어는 신제품 출시를 기념해 오는 5월 21일부터 6월 23일까지 구매 고객을 대상으로 사은 이벤트를 실시한다. 마제스티9 4본 구매 고객에게 'PING 바람막이 골프쟈켓', '아이리버 블루투스 스피커' 중 하나를 제공하고 2본 구매 고객에게 '강화섬 쌀(4kg)'을 제공한다. 또한 구매 고객 중 추첨을 통해 '삼성 노트북9 PEN', '삼성 갤럭시S9' 등의 경품을 제공할 예정이다.
[미디어펜=김태우 기자]

[이런 기사 어때요?]

금호타이어, 타이어프로 TV 광고 재개
금호타이어 장착 차량, CJ 슈퍼레이스 개막전 포디움 제패
금호타이어, 모터스포츠서 기술력 입증 '건재'
[2018 슈퍼레이스] 캐딜락6000 예선, 금호타이어 엑스타레이싱 독주
[2018 슈퍼레이스 포토] 의리에 엑스타레이싱 팀 레이싱 모델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조우진이 품절남 대열에 합류한다.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