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08.20 16:31 월
> 경제
포스코, CEO후보 10여명 발굴…6월 중 최종 후보 선정
5월말까지 사내외 후보 발굴 마무리…중우회 조언 청취
승인 | 박유진 기자 | rorisang@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8-05-17 14:28:37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박유진 기자] 포스코가 외부 최고경영자(CEO) 후보 발굴을 위해 국내외 서치펌 7개사와 0.5% 이상 지분을 보유한 30여개 주주사로부터 후보를 추천 받기로 했다. 

17일 포스코에 따르면 CEO승계카운슬은 첫 회의 이후 두 차례 회의를 더 개최해 서치펌 등으로부터 사외 CEO후보를 추천받는 등 이달 말까지 외부 후보군을 발굴하기로 했다.

   
▲ /사진=연합뉴스

당초 10개 이상의 국내외 서치펌을 초청해서 설명회를 개최해 이 중 7개 서치펌으로부터 후보 추천 의사를 확인했다. 이들 서치펌은 외국인을 포함한 다양한 외부 후보를 발굴하여 카운슬에 추천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CEO승계카운슬 위원들은 0.5% 이상 주식을 보유한 30여개 기관들에게도 주주의 이익을 잘 대변할 수 있는 외부 CEO후보 추천 요청 메일을 발송했다.

위원들은 또한 직원 대의기구인 노경협의회와 퇴직임원 모임인 중우회와도 미팅을 갖고 회장 후보 선출과 관련된 조언을 청취했으며 필요하다면 일부 후보를 추천받기로 했다. 다만노경협의회는 직원들이 후보를 추천하는 것에 대한 부작용을 우려해 후보를 추천하는 대신 직원들이 원하는 CEO 역량을 카운슬에 전달한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CEO승계카운슬은 지난 1차 회의에서 권오준 회장이 후보 선정 절차의 공정성과 객관성을 확보하기 위해 회의에 참여하지 않겠다는 의사를 밝힘에 따라, 두 번째 회의부터는 사외이사 5명만으로 승계카운슬을 운영하고 있다.

서치펌  및 주주로부터 추천받을 외부 CEO 후보는 10여명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추천이 완료되는대로 내부후보 10여명과  함께 후보자를 몇차례 압축하여 CEO후보추천위원회에 다수의 인터뷰 대상자를 추천할 계획이다. 내부후보 10여명에는 최근 포스코 그룹에 합류한 임원급 인사도 일부 포함되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후 사외이사 7인 전원으로 구성된 CEO후보추천위원회는 대상자 면접 등 심사과정을 거쳐 이사회에 상정할 최종후보 1인을 6월 중 결정할 것으로 전망된다.

한편 임시주총은 기준일이 오늘 31일로 정해짐에 따라 3개월 이내인 8월말 안에 개최할 계획이다.

[미디어펜=박유진 기자]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가수 전소미가 JYP엔터테인먼트와 결별한다. 
...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김부선이 프로필 사진 교체 오류에 사과했다.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