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08.19 20:22 월
> 경제
[르포]개장 한 달 매송휴게소…고속도로 위 신개념 '힐링 쉼터'
서해안고속도로 매송IC서 목포방향 1.7㎞ 위치…뫼비우스의 띠 형상화
휴식과 놀이가 있는 종합공간…미로 체험공간 등 갖춘 어린이 놀이터 인기
승인 | 홍샛별 기자 | newstar@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8-05-30 11:46:32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홍샛별 기자] 운전자들의 휴식과 식사 등을 책임지는 고속도로의 필수 요소 휴게소가 온 가족이 오랜 시간 머물며 '힐링'할 수 있는 새로운 개념의 쉼터로 발전하고 있다.

개장 한 달을 막 넘긴 매송휴게소. 대보유통과 이도가 운영하는 매송휴게소는 지난달 20일 첫 손님을 맞이한 이후 지역 맘 카페들을 중심으로 아이들과 함께 찾기 좋은 휴게소로 입소문이 확산되고 있다. 

   
▲ '뫼비우스의 띠'를 형상화한 독특한 외관을 자랑하는 매송휴게소 전경./사진=대보그룹 제공

지난 29일 찾은 매송휴게소. 이 휴게소는 서해안고속도로 매송IC에서 목포방향으로 약 1.7㎞ 떨어진 곳에 위치하고 있다.

“아이가 한 번 오면 도무지 집에 가려고 하지 않아요. 집에서도 가까운 데다 웬만한 아울렛 놀이터보다도 잘 되어 있는 것 같아서 자주 이용하려고요.”

경기도 수원에 사는 30대 주부 A씨는 "최근 우연히 들린 매송휴게소가 4살 짜리 아이가 좋아하는 놀이공간"이라며 이 같이 말했다. 

매송휴게소가 이처럼 호평을 받는 이유는 정형화된 휴게소 패턴을 탈피한 구조에서 찾을 수  있다. 

매송휴게소는 17만4779㎡ 부지에 상·하행선 마주보는 구조로 지하 1층~지상 2층(연면적 1만684㎡)이며, 각각의 구조물은 ‘뫼비우스의 띠’를 형상화 했다. 기존 휴게소들이 주차장을 마주보는 일자 블록 형태 구조인 것과 비교하면 사뭇 다른 모습이다. 

특별한 설계 덕에 중앙정원 등 휴식 공간에서는 주차장의 모습이 거의 보이지 않는다. 그래서인지 잠깐 들렀다 가는 장소가 아닌 온전한 휴식 그 자체에 집중했다는 느낌이 든다.

   
▲ 매송휴게소 중앙정원에서는 주차장의 모습이 거의 보이지 않는다. 사진 왼쪽 파란색 구조물이 9m 높이의 어린이 놀이터 '싱글벙글 놀이터'다./사진=미디어펜


휴게소 중앙에는 9m 높이를 자랑하는 어린이 놀이터인 ‘싱글벙글 놀이터’가 자리잡고 있다. 20m 길이의 슬라이드와 미로 체험 공간 등이 어우러진 놀이터 시설은 안전 검사도 모두 받았다.

놀이터 바로 옆에는 분수대가 설치돼 있고, 놀이터와 분수대 등이 자리한 중앙정원 주변은 테이블과 의자를 갖춘 휴식공간이다. 부모가 놀이터·분수대에서 노는 자녀의 모습을 한눈에 살펴보기 좋은 구조다. 

20여 가지의 각종 먹거리가 있는 식음료매장도 중앙정원에서 한 눈에 들어온다. 먹거리 장터는 분식에서 이탈리아레스토랑, 프리미엄 한식당까지 다양하게 일렬로 배치된 스트리트몰 형태를 갖추고 있다. 

   
▲ 매송휴게소 2층 화물차 운전자들의 쉼터에서 내려다 본 휴게소 중앙정원 전경. 어린이 놀이터와 분수대를 둘러싼 휴식 공간이 눈길을 끈다./사진=미디어펜

이용객들을 위한 편의시설도 돋보인다. 특히 일반차와 화물차의 동선을 휴게소 입구에서부터 분리했고, 장거리 화물차 운전자들의 휴식 공간도 갖췄다. 

관리자가 24시간 상주하는 휴게소 2층 휴게텔에서는 화물차 운전자들이 샤워와 수면을 할 수 있도록 했다. 소수의 여성 화물 운전자를 위한 전용 휴식 공간도 따로 마련돼 있고, 사이클 등을 갖춘 체력센터와 건강검진실도 운영을 준비 중이다.

장애인 이용객들을 위한 배려도 눈에 띈다. 장애인 주차구역을 휴게소 건물 가장 가까이에 배치했으며 점자 유도블록과 실시간 주차 가능 대수 표지판 등도 설치돼 있다. 

우천시에는 우산이 없어도 이동이 가능하도록 주차장 상단에 캐노피가 설치됐고, 휠체어 이용객들의 편의를 고려해 휴게소 전체에 무단차 설계가 적용됐다. 

개장 한 달여 지난 매송휴게소의 하루 평균 이용객은 주말 기준 1만명에 달하고 특히, 가족 단위의 이용객이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는 게 휴게소 측의 설명이다. 

이태우 매송휴게소 소장은 “오픈 초기 평일 기준 4000명, 주말 기준 5000여 명 정도였던 이용객이 한 달사이 두 배 가까이 늘었다”며 “어린이 놀이터의 인기 덕에 가족 이용객들이 증가하는 추세”라고 말했다. 
[미디어펜=홍샛별 기자] ▶다른기사보기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