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08.17 18:45 금
> 경제
효성, 기저귀 전용 스판덱스시장 공략 강화…'ANEX 2018' 참가
크레오라 파워핏·컴포트 제품 선봬
승인 | 나광호 기자 | n0430@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8-06-07 09:50:30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나광호 기자]효성이 6월 6일부터 8일까지 사흘간 일본 도쿄에서 열리는 'ANEX 2018'에 참가, 기저귀 전용 스판덱스 시장 공략을 강화한다.

ANEX는 세계 최대 규모의 부직포 전시회로, 기저귀·위생용품 제조업체들이 각자의 제품과 기술력을 선보이며 해당 산업분야의 미래를 전망하는 국제박람회다.

효성은 이번 전시를 통해 자사의 글로벌 1위 스판덱스 브랜드인 크레오라의 컴포트와 파워핏을 중점 홍보한다. 

컴포트는 부드러운 착용감이 특징이며 저함량으로도 신축성이 뛰어나 더욱 가볍고 부드러운 기저귀 제조가 가능하다. 파워핏은 우수한 강도를 자랑하는 제품으로 흘러내리거나 새지 않아야 하는 기저귀의 특성에 적합하다.

   
▲ 'ANEX 2018'에 참가한 효성 스판덱스 브랜드 '크레오라' 전시부스/사진=효성


효성은 전시 부스 내에 고객상담 전용장소를 마련, 전세계 기저귀 메이커들과의 접점을 늘려 제품의 우수성을 홍보하고 판매망을 확대하고 기저귀 시장 고객의 요구를 경청해 향후 제품 개발 아이디어로 적극 활용할 예정이다.

조현준 효성 회장은 "유아용은 물론 인구 고령화에 따른 실버 산업의 성장으로 기저귀 및 위생용품 시장에서 스판덱스의 수요가 꾸준히 늘고 있다"며 "이번 행사를 통해 좀 더 많은 고객에게 크레오라를 알리고 다양한 요구를 반영, 관련 산업분야에서 크레오라 브랜드의 입지를 다져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부직포 전시회는 미주(IDEA)∙유럽(INDEX)∙아시아(ANEX) 지역을 순회하며 열리는 전시회로, 이번 전시는 전 세계 주요 위생용품 메이커 약 700여개가 참가하고 3만명 이상의 방문객이 찾을 것으로 예상된다. 

지난해 기준 일본의 기저귀 및 위생용품 품목 수출액은 16억달러 규모로 일본은 전세계 기저귀 수출량의 약 10%를 차지하는 세계 1위의 위생용품 수출국이다.
[미디어펜=나광호 기자]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김부선이 프로필 사진 교체 오류에 사과했다.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