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07.17 08:40 화
> 연예·스포츠
한화, 새 외국인투수 ML 통산 10승 데이비드 헤일 영입…휠러는 웨이버 공시
승인 | 석명 부국장 | yoonbbada@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8-07-13 13:30:53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석명 기자] 한화 이글스가 새로운 외국인투수 데이비드 헤일(31)을 영입했다. 부진에서 헤어나지 못한 제이슨 휠러는 방출된다.

한화 구단은 13일 휠러의 대체 외국인투수로 데이비드 헤일과 잔여시즌 연봉 50만 달러에 계약했다고 발표했다.

데이비드 헤일은 미국 출생의 우완 투수다. 188cm, 97kg의 신체조건에 평균 140km대 중후반의 빠른공을 던지는 것으로 알려졌다. 제구력이 안정됐고 체인지업, 슬라이더, 커브 등 다양한 구종을 갖췄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 사진=MLB 공식 홈페이지


헤일은 2009 신인 드래프트에서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에 3라운드 지명을 받아 입단했다. 2013년 애틀랜타에서 메이저리그 데뷔했고 2015년 콜로라도 로키스, 2018년 미네소타 트윈스와 뉴욕 양키즈 등을 거쳤다. 메이저리그 통산 70경기에 등판해 10승 10패, 평균자책점 4.49를 기록했다. 올 시즌에는 4경기에 중간계투로 등판해 12.2이닝을 던졌으며 승패 없이 평균자책점 4.61의 성적을 냈다.

마이너리그에서는 총 172경기 중 127경기에 선발 등판해 37승 46패 평균자책점 4.20을 기록했다.

한화 구단은 헤일이 선발진의 한 축을 이뤄 후반기 순위 싸움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헤일은 메디컬 체크와 비자 발급 등의 과정을 거쳐 이르면 오는 21일 한화 선수단에 합류할 예정이다.

한편 한화 구단은 이날 휠러에 대해 한국야구위원회(KBO)에 웨이버 공시를 요청했다.
[미디어펜=석명 기자]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칵스 숀이 음원 차트 역주행으로 사재기 의혹에 휩싸였다.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장근석이 극비리에 사회복무연수센터 입교를 마쳤다.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